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스라엘 전문가 “북, 노동미사일 탑재용 핵탄두 만들었을 것”
입력 2016.04.21 (06:04) 국제
북한이 노동미사일 탑재할 수 있는 크기의 핵탄두를 만드는 데 성공했을 것이라는 추정을 이스라엘 미사일 전문가가 내놨다.

이스라엘 피셔항공우주전략연구소의 탈 인바르 우주연구센터장은 20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상원에서 열린 토론회에 참석해 북한이 자체 설계한 탄도미사일로 'KN-08'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과 노동 미사일을 꼽으며 이같이 밝혔다.

인바르 센터장은 핵무기 개발이 진전됐다고 하는 북한의 주장이 신빙성 있다고 평가하고, 최근 북한 김정은이 핵무기 모형을 둘러보는 장면을 공개한 것은 "서방에서 북한의 핵능력을 의심하는 데 대한 직접적 반응"이라고 분석했다. 북한이 이렇다 할 비행실험 없이 장거리미사일들을 배치했다고 주장하는 데 대해서는 "이란에서 수십 년간 (장거리미사일 개발을 위한) 지하실험을 했던 사례가 있고, 북한도 같은 방법을 썼을 것"이라고 추정했다.

인바르 센터장은 국제사회의 한층 강화된 대북 제재가 장거리미사일 개발 계획을 저지할 가능성에 대해 "제재만으로 북한의 미사일 개발을 막기는 매우 어렵다"고 말했지만, 북한의 미사일 개발을 막을 제재 이외의 수단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인바르 센터장은 전날 미국 하원에서 열린 토론회에서도 북한의 탄도미사일 기술이 상당히 발전됐다고 평가하며, 탄두 크기가 커진 KN-08 미사일에는 40~80㏏짜리 핵무기를 탑재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 이스라엘 전문가 “북, 노동미사일 탑재용 핵탄두 만들었을 것”
    • 입력 2016-04-21 06:04:19
    국제
북한이 노동미사일 탑재할 수 있는 크기의 핵탄두를 만드는 데 성공했을 것이라는 추정을 이스라엘 미사일 전문가가 내놨다.

이스라엘 피셔항공우주전략연구소의 탈 인바르 우주연구센터장은 20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상원에서 열린 토론회에 참석해 북한이 자체 설계한 탄도미사일로 'KN-08'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과 노동 미사일을 꼽으며 이같이 밝혔다.

인바르 센터장은 핵무기 개발이 진전됐다고 하는 북한의 주장이 신빙성 있다고 평가하고, 최근 북한 김정은이 핵무기 모형을 둘러보는 장면을 공개한 것은 "서방에서 북한의 핵능력을 의심하는 데 대한 직접적 반응"이라고 분석했다. 북한이 이렇다 할 비행실험 없이 장거리미사일들을 배치했다고 주장하는 데 대해서는 "이란에서 수십 년간 (장거리미사일 개발을 위한) 지하실험을 했던 사례가 있고, 북한도 같은 방법을 썼을 것"이라고 추정했다.

인바르 센터장은 국제사회의 한층 강화된 대북 제재가 장거리미사일 개발 계획을 저지할 가능성에 대해 "제재만으로 북한의 미사일 개발을 막기는 매우 어렵다"고 말했지만, 북한의 미사일 개발을 막을 제재 이외의 수단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인바르 센터장은 전날 미국 하원에서 열린 토론회에서도 북한의 탄도미사일 기술이 상당히 발전됐다고 평가하며, 탄두 크기가 커진 KN-08 미사일에는 40~80㏏짜리 핵무기를 탑재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