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 광명시 주행중이던 승용차에서 불
입력 2016.04.21 (06:13) 사회
어제(20일)저녁 7시쯤 경기도 광명시 도로에서 김 모(59)씨가 운전하던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

김 씨는 불이 나자 곧바로 차에서 내려 다치지 않았지만 10여 분 동안 차가 불에 타면서 소방서 추산 200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냉각수가 모자란 상태로 차를 몰다 엔진이 과열돼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다.
  • 경기도 광명시 주행중이던 승용차에서 불
    • 입력 2016-04-21 06:13:13
    사회
어제(20일)저녁 7시쯤 경기도 광명시 도로에서 김 모(59)씨가 운전하던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

김 씨는 불이 나자 곧바로 차에서 내려 다치지 않았지만 10여 분 동안 차가 불에 타면서 소방서 추산 200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냉각수가 모자란 상태로 차를 몰다 엔진이 과열돼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