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폭스바겐, 美 소비자 배상 합의…“환매·10억 달러 보상”
입력 2016.04.21 (12:19) 수정 2016.04.21 (13:09)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배출가스 조작 파문을 일으킨 폭스바겐이 미국 법무부와 소비자 손해배상 방안에 합의했다고 AP통신이 보도했습니다.

AP 통신은 폭스바겐이 문제의 디젤 차량 60만 대 중 일부를 사들이고, 소비자들에게 10억달러, 우리돈으로 1조 천 3백억원 이상을 배상하기로 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앞서 독일 일간지 디벨트는 폭스바겐이 미국의 피해 소비자에게 우리돈으로 1인당 560만원 정도씩 배상하기로 합의했다고 전했습니다.
  • 폭스바겐, 美 소비자 배상 합의…“환매·10억 달러 보상”
    • 입력 2016-04-21 12:20:59
    • 수정2016-04-21 13:09:59
    뉴스 12
배출가스 조작 파문을 일으킨 폭스바겐이 미국 법무부와 소비자 손해배상 방안에 합의했다고 AP통신이 보도했습니다.

AP 통신은 폭스바겐이 문제의 디젤 차량 60만 대 중 일부를 사들이고, 소비자들에게 10억달러, 우리돈으로 1조 천 3백억원 이상을 배상하기로 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앞서 독일 일간지 디벨트는 폭스바겐이 미국의 피해 소비자에게 우리돈으로 1인당 560만원 정도씩 배상하기로 합의했다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