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개그맨 이창명 교통사고…음주운전 여부 확인 중
입력 2016.04.21 (12:19) 수정 2016.04.21 (13:27)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어젯밤 외제차가 신호등 기둥을 들이받고 길가에 멈춰서 있는 것을 지나가던 시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는데요.

알고 보니 유명 개그맨 이창명 씨가 평소에 운전하던 차량이었습니다.

천효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고급 외제 차량 앞부분이 심하게 찌그러졌습니다.

어젯밤 11시 반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성모병원 앞 삼거리에서 신호등 기둥을 들이받고 멈춰서 있는 것을 지나가던 시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그런데 이 차량은 개그맨 이창명 씨가 평소 운전하던 차량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을 당시 사고 현장에는 운전자가 없어 견인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사고 발생 2시간 뒤에 개그맨 이창명 씨의 지인을 자청한 한 남성이 경찰서를 찾아 '운전자는 이창명 씨'라고 진술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은 이 진술을 확보한 뒤 이 씨의 집을 찾았지만 문을 열어주지 않아 이 씨를 만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와 함께 이 씨의 음주운전 여부 등도 조사할 계획입니다.

현재 이 씨는 연락이 닿지 않고 있는 상태입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 개그맨 이창명 교통사고…음주운전 여부 확인 중
    • 입력 2016-04-21 12:22:18
    • 수정2016-04-21 13:27:04
    뉴스 12
<앵커 멘트>

어젯밤 외제차가 신호등 기둥을 들이받고 길가에 멈춰서 있는 것을 지나가던 시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는데요.

알고 보니 유명 개그맨 이창명 씨가 평소에 운전하던 차량이었습니다.

천효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고급 외제 차량 앞부분이 심하게 찌그러졌습니다.

어젯밤 11시 반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성모병원 앞 삼거리에서 신호등 기둥을 들이받고 멈춰서 있는 것을 지나가던 시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그런데 이 차량은 개그맨 이창명 씨가 평소 운전하던 차량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을 당시 사고 현장에는 운전자가 없어 견인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사고 발생 2시간 뒤에 개그맨 이창명 씨의 지인을 자청한 한 남성이 경찰서를 찾아 '운전자는 이창명 씨'라고 진술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은 이 진술을 확보한 뒤 이 씨의 집을 찾았지만 문을 열어주지 않아 이 씨를 만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와 함께 이 씨의 음주운전 여부 등도 조사할 계획입니다.

현재 이 씨는 연락이 닿지 않고 있는 상태입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