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현수, 4경기 연속 결장…볼티모어, 연장 끝내기 승리
입력 2016.04.21 (13:24) 수정 2016.04.21 (13:29) 연합뉴스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4경기 연속 결장했다.

김현수는 2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메릴랜드 주 볼티모어의 오리올파크 앳 캠든 야즈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홈 경기를 벤치에서 지켜봤다.

김현수의 경쟁자인 좌익수 조이 리카드는 선발 출전해 5타수 3안타 1득점으로 맹활약했다. 타율은 0.327로 올랐다.

볼티모어는 연장 접전 끝에 4-3으로 이겨 2연패에서 벗어났다. 시즌 성적은 8승 4패다.

볼티모어는 1회말 3점을 뽑아 앞섰지만 3, 5, 7회 각각 1점을 내줘 동점을 허용했고 결국 승부는 연장으로 넘어갔다.

승부는 10회말에 갈렸다.

2사 후 칼렙 조셉의 2루타와 리카드의 안타로 2사 1, 3루가 됐고, 매니 마차도가 볼넷을 골라내 출루하면서 만루의 기회가 왔다.

토론토의 포수 조쉬 톨은 이런 위기에서 투수 조 비아기니의 공을 놓쳐 자멸했다.

스프링캠프에서 부진한 김현수는 개막 전 마이너리그행을 놓고 구단과 갈등을 빚었고, 거부권을 내세워 빅리그 25인 로스터 잔류에 성공했다.

하지만 정규시즌에서 좀처럼 경기에 모습을 드러내지 못하고 있다.

김현수는 3경기에서 6타수 3안타(타율 0.500)를 쳤고 볼넷 2개를 얻었다.
  • 김현수, 4경기 연속 결장…볼티모어, 연장 끝내기 승리
    • 입력 2016-04-21 13:24:55
    • 수정2016-04-21 13:29:48
    연합뉴스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4경기 연속 결장했다.

김현수는 2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메릴랜드 주 볼티모어의 오리올파크 앳 캠든 야즈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홈 경기를 벤치에서 지켜봤다.

김현수의 경쟁자인 좌익수 조이 리카드는 선발 출전해 5타수 3안타 1득점으로 맹활약했다. 타율은 0.327로 올랐다.

볼티모어는 연장 접전 끝에 4-3으로 이겨 2연패에서 벗어났다. 시즌 성적은 8승 4패다.

볼티모어는 1회말 3점을 뽑아 앞섰지만 3, 5, 7회 각각 1점을 내줘 동점을 허용했고 결국 승부는 연장으로 넘어갔다.

승부는 10회말에 갈렸다.

2사 후 칼렙 조셉의 2루타와 리카드의 안타로 2사 1, 3루가 됐고, 매니 마차도가 볼넷을 골라내 출루하면서 만루의 기회가 왔다.

토론토의 포수 조쉬 톨은 이런 위기에서 투수 조 비아기니의 공을 놓쳐 자멸했다.

스프링캠프에서 부진한 김현수는 개막 전 마이너리그행을 놓고 구단과 갈등을 빚었고, 거부권을 내세워 빅리그 25인 로스터 잔류에 성공했다.

하지만 정규시즌에서 좀처럼 경기에 모습을 드러내지 못하고 있다.

김현수는 3경기에서 6타수 3안타(타율 0.500)를 쳤고 볼넷 2개를 얻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