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아베의 야스쿠니 공물 봉납에 “역사 올바로 직시해야”
입력 2016.04.21 (17:04) 정치
정부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A급 전범이 합사된 야스쿠니(靖國)신사의 제사에 맞춰 공물을 봉납한 데 대해 우려를 표시하고, 미래지향적 한일관계 발전을 위한 노력을 촉구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정부는 아베 총리가 과거 식민침탈과 침략전쟁을 미화하고, 전쟁범죄자를 합사한 야스쿠니 신사에 또다시 공물을 헌납한 데 대해 우려를 표명하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조 대변은 이어 "일본 정부는 역사를 올바로 직시하면서 과거사에 대한 진정한 반성을 실제 행동으로 보임으로써 미래지향적 한일관계 발전을 위해 적극 노력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정부, 아베의 야스쿠니 공물 봉납에 “역사 올바로 직시해야”
    • 입력 2016-04-21 17:04:40
    정치
정부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A급 전범이 합사된 야스쿠니(靖國)신사의 제사에 맞춰 공물을 봉납한 데 대해 우려를 표시하고, 미래지향적 한일관계 발전을 위한 노력을 촉구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정부는 아베 총리가 과거 식민침탈과 침략전쟁을 미화하고, 전쟁범죄자를 합사한 야스쿠니 신사에 또다시 공물을 헌납한 데 대해 우려를 표명하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조 대변은 이어 "일본 정부는 역사를 올바로 직시하면서 과거사에 대한 진정한 반성을 실제 행동으로 보임으로써 미래지향적 한일관계 발전을 위해 적극 노력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