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국, 민항기 운항 거부 등 대북제재 검토
입력 2016.04.22 (02:16) 수정 2016.04.22 (06:27) 국제

[연관기사] ☞ [뉴스광장] 태국, 北 민항기 거부 등 대북제재 검토

태국 정부가 북한 고려 항공의 운항 거부 등 본격적인 대북 제재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재에 대비해 북한에 투자했거나 거래하고 있는 민간 기업들에 대한 조사도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태국 정부가 북한 민항기의 운항 거부 등 대북 제재를 검토하는 이유는 태국 내각이 최근 유엔 안보리의 대북 제재결의 2270호의 국내 이행을 승인했기 때문이다.

북한은 매주 수요일 평양과 방콕 구간에 고려항공 민항기 1편을 운행하고 있지만 이번 결의에 따라 이 달 말 종료 예정인 운항 허가를 연장하지 않을 가능성이 높아졌다.

북한 민항기의 운항 중지가 결정되면 동남아 국가 가운데 첫 사례가 된다.

또 태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북한 원양해운 소속 선박들에 대한 입항 거부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태국 정부는 이와함께 북한에 투자했거나 거래하고 있는 민간 기업들에 대한 조사도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따라 록슬리 등 상당수 민간 기업들의 영업 활동도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우리 정부는 지난달 태국과 캄보디아에 임성남 외교차관을 보내 대북 제재에 관한 협조를 요청한 바 있다.
  • 태국, 민항기 운항 거부 등 대북제재 검토
    • 입력 2016-04-22 02:16:50
    • 수정2016-04-22 06:27:59
    국제

[연관기사] ☞ [뉴스광장] 태국, 北 민항기 거부 등 대북제재 검토

태국 정부가 북한 고려 항공의 운항 거부 등 본격적인 대북 제재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재에 대비해 북한에 투자했거나 거래하고 있는 민간 기업들에 대한 조사도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태국 정부가 북한 민항기의 운항 거부 등 대북 제재를 검토하는 이유는 태국 내각이 최근 유엔 안보리의 대북 제재결의 2270호의 국내 이행을 승인했기 때문이다.

북한은 매주 수요일 평양과 방콕 구간에 고려항공 민항기 1편을 운행하고 있지만 이번 결의에 따라 이 달 말 종료 예정인 운항 허가를 연장하지 않을 가능성이 높아졌다.

북한 민항기의 운항 중지가 결정되면 동남아 국가 가운데 첫 사례가 된다.

또 태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북한 원양해운 소속 선박들에 대한 입항 거부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태국 정부는 이와함께 북한에 투자했거나 거래하고 있는 민간 기업들에 대한 조사도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따라 록슬리 등 상당수 민간 기업들의 영업 활동도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우리 정부는 지난달 태국과 캄보디아에 임성남 외교차관을 보내 대북 제재에 관한 협조를 요청한 바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