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레일 “탈선사고 원인, 과속운행 잠정 결론”
입력 2016.04.22 (18:24) 경제
전남 여수 율촌역 무궁화호 탈선사고는 기관사가 규정을 위반한 채 과속운행해서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다.

코레일은 22일 낸 보도자료에서 "코레일 자체 조사 결과 기관사가 규정을 위반한 채 과속 운행한 것이 주요 사고 원인으로 잠정 결론을 내렸다"며 "정확한 사고 원인은 국토교통부 항공철도사고조사위원회에서 조사해 발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코레일은 "열차는 전라선 순천역∼성산역 사이 궤도 자갈 교환 작업으로 인해 반대선로로 운행하던 중 선로 변경구간에서 시속 35㎞ 이하 속도로 운행해야 했다"며 "사고를 낸 기관사가 경찰 조사에서 120㎞ 이상으로 운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미뤄 과속을 사고 원인으로 결론지었다"고 설명했다.

코레일은 또 "기관사의 규정 위반과 근무태만을 엄중히 문책하고 제도적 보완책을 마련하고 국토교통부의 특별 안전검검 지시에 따라 전국 철도현장을 긴급점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코레일 “탈선사고 원인, 과속운행 잠정 결론”
    • 입력 2016-04-22 18:24:52
    경제
전남 여수 율촌역 무궁화호 탈선사고는 기관사가 규정을 위반한 채 과속운행해서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다.

코레일은 22일 낸 보도자료에서 "코레일 자체 조사 결과 기관사가 규정을 위반한 채 과속 운행한 것이 주요 사고 원인으로 잠정 결론을 내렸다"며 "정확한 사고 원인은 국토교통부 항공철도사고조사위원회에서 조사해 발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코레일은 "열차는 전라선 순천역∼성산역 사이 궤도 자갈 교환 작업으로 인해 반대선로로 운행하던 중 선로 변경구간에서 시속 35㎞ 이하 속도로 운행해야 했다"며 "사고를 낸 기관사가 경찰 조사에서 120㎞ 이상으로 운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미뤄 과속을 사고 원인으로 결론지었다"고 설명했다.

코레일은 또 "기관사의 규정 위반과 근무태만을 엄중히 문책하고 제도적 보완책을 마련하고 국토교통부의 특별 안전검검 지시에 따라 전국 철도현장을 긴급점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