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 화성시 찜질방에서 불…20여 명 대피 소동
입력 2016.04.24 (16:18) 사회
오늘(24일) 오전 11시 15분쯤 경기도 화성시 동탄면의 한 찜질방에서 불이 나 20여 분 만에 꺼졌다.

이 불로 찜질방 안에 있던 손님 20여 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고, 직원인 홍모 씨(53, 여)가 모래로 불을 끄려다가 양손에 1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또 찜질방 천장이 불에 타는 등 500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가마에서 달궈진 숯을 미처 식히지 않은 채로 급하게 꺼내는 과정에서 불길이 천장까지 치솟았다는 목격자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경기도 화성시 찜질방에서 불…20여 명 대피 소동
    • 입력 2016-04-24 16:18:10
    사회
오늘(24일) 오전 11시 15분쯤 경기도 화성시 동탄면의 한 찜질방에서 불이 나 20여 분 만에 꺼졌다.

이 불로 찜질방 안에 있던 손님 20여 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고, 직원인 홍모 씨(53, 여)가 모래로 불을 끄려다가 양손에 1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또 찜질방 천장이 불에 타는 등 500만 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가마에서 달궈진 숯을 미처 식히지 않은 채로 급하게 꺼내는 과정에서 불길이 천장까지 치솟았다는 목격자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