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후’ 효과…中 노동절연휴 한국행 ‘러시’
입력 2016.04.24 (21:25) 수정 2016.04.24 (22:1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다음 토요일, 그러니까 30일부터 중국에선 노동절 연휴가 시작됩니다.

해외로 떠나기 좋은 황금 연휴인데, KBS 드라마'태양의 후예' 영향으로 한국행 상품이 줄줄이 매진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김진우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30일부터 시작되는 연휴에 맞춰 한국 여행 상품 문의가 쇄도하고 있습니다.

태양의 후예 촬영지 방문 일정도 포함돼 있습니다.

<녹취> 여행사(전화) : "(태양의후예 상품으로 한국 가고 싶은데요?) 드라마 인기 때문에 태양의후예 여행 상품이 동났어요."

중국 노동절 연휴는 공식적으로 사흘이지만 기업에 따라서는 일주일까지 쉽니다.

이 여행사를 통해서만 이번 연휴 기간 2천여명, 5월에는 만여 명이 한국 여행을 예약했습니다.

지난해보다 60% 이상 늘어난 실적입니다.

<녹취> 샤오민(베이징 시민) : "태양의 후예의 감미로움을 느끼기 위해 한국을 방문할 거예요."

태양의 후예 콘서트와 팬미팅 등 드라마 한류를 연계한 여행상품이 속속 개발되고 있습니다.

<녹취> 리샤오휘(여행사 마이투 부사장) : "인터넷 예비조사를 했는데 조사에 참가한 99%가 한국에 가서 콘서트와 팬미팅에 (참석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발급요건을 간소화한 이른바 '한류비자'가 하반기부터 허용되면 중국 관광객은 더욱 늘 것으로 예상됩니다.

지난해 중국 관광객 유치는 590만명에 그쳤습니다.

그러나 올해는 드라마 한류의 영향으로 800만명 유치 목표 달성이 무난할 거라는 게 현지 여행업계의 전망입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김진우입니다.
  • ‘태후’ 효과…中 노동절연휴 한국행 ‘러시’
    • 입력 2016-04-24 21:26:29
    • 수정2016-04-24 22:12:48
    뉴스 9
<앵커 멘트>

다음 토요일, 그러니까 30일부터 중국에선 노동절 연휴가 시작됩니다.

해외로 떠나기 좋은 황금 연휴인데, KBS 드라마'태양의 후예' 영향으로 한국행 상품이 줄줄이 매진되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김진우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30일부터 시작되는 연휴에 맞춰 한국 여행 상품 문의가 쇄도하고 있습니다.

태양의 후예 촬영지 방문 일정도 포함돼 있습니다.

<녹취> 여행사(전화) : "(태양의후예 상품으로 한국 가고 싶은데요?) 드라마 인기 때문에 태양의후예 여행 상품이 동났어요."

중국 노동절 연휴는 공식적으로 사흘이지만 기업에 따라서는 일주일까지 쉽니다.

이 여행사를 통해서만 이번 연휴 기간 2천여명, 5월에는 만여 명이 한국 여행을 예약했습니다.

지난해보다 60% 이상 늘어난 실적입니다.

<녹취> 샤오민(베이징 시민) : "태양의 후예의 감미로움을 느끼기 위해 한국을 방문할 거예요."

태양의 후예 콘서트와 팬미팅 등 드라마 한류를 연계한 여행상품이 속속 개발되고 있습니다.

<녹취> 리샤오휘(여행사 마이투 부사장) : "인터넷 예비조사를 했는데 조사에 참가한 99%가 한국에 가서 콘서트와 팬미팅에 (참석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발급요건을 간소화한 이른바 '한류비자'가 하반기부터 허용되면 중국 관광객은 더욱 늘 것으로 예상됩니다.

지난해 중국 관광객 유치는 590만명에 그쳤습니다.

그러나 올해는 드라마 한류의 영향으로 800만명 유치 목표 달성이 무난할 거라는 게 현지 여행업계의 전망입니다.

베이징에서 KBS 뉴스 김진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