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과금 납부에 윤달 효과까지…1분기 카드승인액 급증
입력 2016.04.27 (08:14) 경제
올해 1분기 전체 카드 승인금액이 지난해 1분기보다 14.7% 늘었다. 윤달 효과에 공과금 카드 납부가 활성화된 덕분이다.

여신금융연구소가 오늘(27일) 발표한 '2016년 1분기 카드승인실적 분석'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전체 카드 승인금액은 166조4천억원으로 지난해 1분기보다 14.7% 늘었다. 카드승인금액 증가율도 지난해 1분기(6.1%)보다 8.6%포인트 올라갔다. 이처럼 카드승인액이 많이 늘어난 것은 공과금의 카드 납부가 늘었고 올해 1분기에는 윤달이 있어 카드 사용일이 하루 늘어난 덕분이다.

공과금 사용을 제외하고, 윤달 효과를 고려한 순수 개인카드 승인금액을 보면 전년 대비 증가율은 7.6%로 지난해 1분기의 증가율(5.4%)보다 2.2%포인트 늘어나는 데 그쳤다.

1분기 카드 승인금액 중 신용카드 승인금액은 131조9천5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4.5% 늘었다. 또 체크카드 승인금액은 34조2천4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6% 증가했다.

  • 공과금 납부에 윤달 효과까지…1분기 카드승인액 급증
    • 입력 2016-04-27 08:14:13
    경제
올해 1분기 전체 카드 승인금액이 지난해 1분기보다 14.7% 늘었다. 윤달 효과에 공과금 카드 납부가 활성화된 덕분이다.

여신금융연구소가 오늘(27일) 발표한 '2016년 1분기 카드승인실적 분석'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전체 카드 승인금액은 166조4천억원으로 지난해 1분기보다 14.7% 늘었다. 카드승인금액 증가율도 지난해 1분기(6.1%)보다 8.6%포인트 올라갔다. 이처럼 카드승인액이 많이 늘어난 것은 공과금의 카드 납부가 늘었고 올해 1분기에는 윤달이 있어 카드 사용일이 하루 늘어난 덕분이다.

공과금 사용을 제외하고, 윤달 효과를 고려한 순수 개인카드 승인금액을 보면 전년 대비 증가율은 7.6%로 지난해 1분기의 증가율(5.4%)보다 2.2%포인트 늘어나는 데 그쳤다.

1분기 카드 승인금액 중 신용카드 승인금액은 131조9천5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4.5% 늘었다. 또 체크카드 승인금액은 34조2천4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6% 증가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