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일부 “北, 당 대회 4~5일간 진행 예상”
입력 2016.04.27 (11:44) 정치
통일부는 다음달 6일부터 개최되는 북한 노동당 대회가 4~5일간 진행될 것으로 예상했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27일) 정례브리핑에서 "이번 당 대회는 북쪽에서도 발표했듯이 지난 사업들의 총화, 그리고 앞으로 있을 사업 그리고 조직문제 등을 모두 다룰 예정으로 보인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대변인은 북한의 당 대회 준비 동향에 대해서는 "시군 단위부터 시작해 도 단위, 그리고 내각 등 다양한 계층 또는 기관에서 당 대표들을 뽑았다"며 "70일 전투를 통해서 경제성과를 높이려고 하는 시도들도 준비 동향의 일환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전했다. 정 대변인은 또, "해외 언론, 또는 해외 주요인사를 초청하는 동향은 우리가 명확하게 파악하고 있는 바가 없다"고 말했다.

북한이 7차 당 대회를 앞두고 5차 핵실험을 단행할 가능성에 대해서 정 대변인은 "핵실험은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생각해야 할 필요가 있을 것"이라며 "우리는 항상 예의주시하고 있고, 만반의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답변했다. "핵실험장 준비상태를 고려할 때 언제든지 추가 핵실험은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 통일부 “北, 당 대회 4~5일간 진행 예상”
    • 입력 2016-04-27 11:44:28
    정치
통일부는 다음달 6일부터 개최되는 북한 노동당 대회가 4~5일간 진행될 것으로 예상했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27일) 정례브리핑에서 "이번 당 대회는 북쪽에서도 발표했듯이 지난 사업들의 총화, 그리고 앞으로 있을 사업 그리고 조직문제 등을 모두 다룰 예정으로 보인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대변인은 북한의 당 대회 준비 동향에 대해서는 "시군 단위부터 시작해 도 단위, 그리고 내각 등 다양한 계층 또는 기관에서 당 대표들을 뽑았다"며 "70일 전투를 통해서 경제성과를 높이려고 하는 시도들도 준비 동향의 일환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전했다. 정 대변인은 또, "해외 언론, 또는 해외 주요인사를 초청하는 동향은 우리가 명확하게 파악하고 있는 바가 없다"고 말했다.

북한이 7차 당 대회를 앞두고 5차 핵실험을 단행할 가능성에 대해서 정 대변인은 "핵실험은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생각해야 할 필요가 있을 것"이라며 "우리는 항상 예의주시하고 있고, 만반의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답변했다. "핵실험장 준비상태를 고려할 때 언제든지 추가 핵실험은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