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企 신산업 기술개발 지원 등에 1천억원 투입
입력 2016.05.04 (00:09) 경제
중소·중견 기업이 진행하는 신산업 분야 기술 개발과 일자리 창출 등을 지원하기 위해 1천억 원이 투입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산업기술진흥 및 사업화촉진 기금'(이하 산촉기금)을 활용해 산업현장 핵심기술 수시개발 등 12개 사업을 올해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투입될 예산 규모는 1천38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83억 원 늘었다. 산촉기금의 재원은 정부 연구개발(R&D) 사업에 참여한 기업이 내는 기술료로 마련된다.

산업 환경 변화로 신산업 기술개발 수요가 생긴 분야를 지원하는 산업현장 핵심기술 수시개발사업에 167억 원이 배정됐다.

글로벌 기술규제 등 무역환경 변화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의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데는 50억 원이 투입된다.

정부 R&D 사업의 결과물을 중소기업에 이전하고 사업화를 촉진하는 사업에는 285억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산업부는 지역 중소·중견기업의 R&D 연구현장에 공대생 인턴사원을 지원하는 사업에도 53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한편 산업부는 기업의 부담을 낮추고 기술료 납부를 확대하기 위해 관련 요율을 재조정했다.
  • 中企 신산업 기술개발 지원 등에 1천억원 투입
    • 입력 2016-05-04 00:09:15
    경제
중소·중견 기업이 진행하는 신산업 분야 기술 개발과 일자리 창출 등을 지원하기 위해 1천억 원이 투입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산업기술진흥 및 사업화촉진 기금'(이하 산촉기금)을 활용해 산업현장 핵심기술 수시개발 등 12개 사업을 올해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투입될 예산 규모는 1천38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83억 원 늘었다. 산촉기금의 재원은 정부 연구개발(R&D) 사업에 참여한 기업이 내는 기술료로 마련된다.

산업 환경 변화로 신산업 기술개발 수요가 생긴 분야를 지원하는 산업현장 핵심기술 수시개발사업에 167억 원이 배정됐다.

글로벌 기술규제 등 무역환경 변화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의 기술개발을 지원하는 데는 50억 원이 투입된다.

정부 R&D 사업의 결과물을 중소기업에 이전하고 사업화를 촉진하는 사업에는 285억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산업부는 지역 중소·중견기업의 R&D 연구현장에 공대생 인턴사원을 지원하는 사업에도 53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한편 산업부는 기업의 부담을 낮추고 기술료 납부를 확대하기 위해 관련 요율을 재조정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