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스피, 연휴 앞두고 1,970선으로 다시 밀려
입력 2016.05.04 (15:28) 경제
코스피가 4일 세계 경기둔화 우려와 연휴를 앞둔 관망심리 영향으로 1,970선으로 밀려났다.

이날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9.70포인트(0.49%) 내린 1,976.71로 장을 마쳤다. 지수는 8.17포인트(0.41%) 내린 1,978.24로 출발한 뒤 기관이 매도공세를 강화해 장중 내내 내림세를 보였다.

세계 경기둔화 우려가 재부각되면서 투자심리가 움츠러들었다. 또 어린이날인 5일 시작되는 나흘간의 연휴를 하루 앞두고 관망심리도 확대됐다.

코스닥지수는 4.49포인트(0.64%) 내린 694.17로 거래가 끝났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14.1원 급등한 1,154.3원으로 마감했다.
  • 코스피, 연휴 앞두고 1,970선으로 다시 밀려
    • 입력 2016-05-04 15:28:25
    경제
코스피가 4일 세계 경기둔화 우려와 연휴를 앞둔 관망심리 영향으로 1,970선으로 밀려났다.

이날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9.70포인트(0.49%) 내린 1,976.71로 장을 마쳤다. 지수는 8.17포인트(0.41%) 내린 1,978.24로 출발한 뒤 기관이 매도공세를 강화해 장중 내내 내림세를 보였다.

세계 경기둔화 우려가 재부각되면서 투자심리가 움츠러들었다. 또 어린이날인 5일 시작되는 나흘간의 연휴를 하루 앞두고 관망심리도 확대됐다.

코스닥지수는 4.49포인트(0.64%) 내린 694.17로 거래가 끝났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14.1원 급등한 1,154.3원으로 마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