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기업부채 올해 역대 최대 660조원 만기…디폴트 폭증 우려
입력 2016.05.04 (19:38) 국제
올해 말까지 만기가 돌아오는 중국 기업부채가 역대 최대인 3조7천억 위안(660조원)에 달하지만, 투자심리 악화로 차환 발행이 어려워 디폴트(부도)가 폭증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올해 들어 중국 기업들은 투자심리 악화로 천430억 위안에 달하는 채권 발행계획을 취소했다. 이에 따라 중국 기업들의 채권 발행은 전년동기 대비 43% 급감했다.

투자심리가 악화된 이유는 올들어 7개 중국 기업이 연달아 부도를 내면서 투자심리가 악화한 탓이다. 올들어 부도를 낸 중국 기업의 숫자는 작년 전체와 같아졌다.

추신홍 퍼스트스테이트신다자산운용 펀드매니저는 "본토 채권시장의 가장 큰 위험은 차환 위험"이라며 "기업부채 만기가 어마어마하게 돌아오는데 차환을 위해 신규 채권을 발행할 수 없다면 더 많은 디폴트가 발생할 것"이라고 말했다.
  • 中기업부채 올해 역대 최대 660조원 만기…디폴트 폭증 우려
    • 입력 2016-05-04 19:38:31
    국제
올해 말까지 만기가 돌아오는 중국 기업부채가 역대 최대인 3조7천억 위안(660조원)에 달하지만, 투자심리 악화로 차환 발행이 어려워 디폴트(부도)가 폭증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올해 들어 중국 기업들은 투자심리 악화로 천430억 위안에 달하는 채권 발행계획을 취소했다. 이에 따라 중국 기업들의 채권 발행은 전년동기 대비 43% 급감했다.

투자심리가 악화된 이유는 올들어 7개 중국 기업이 연달아 부도를 내면서 투자심리가 악화한 탓이다. 올들어 부도를 낸 중국 기업의 숫자는 작년 전체와 같아졌다.

추신홍 퍼스트스테이트신다자산운용 펀드매니저는 "본토 채권시장의 가장 큰 위험은 차환 위험"이라며 "기업부채 만기가 어마어마하게 돌아오는데 차환을 위해 신규 채권을 발행할 수 없다면 더 많은 디폴트가 발생할 것"이라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