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85억’ 카카, 미국프로축구 최고 연봉선수 ‘우뚝’
입력 2016.05.20 (07:45) 수정 2016.05.20 (07:52) 연합뉴스
브라질 축구대표팀 출신 공격형 미드필더 카카(34·올랜도시티)가 미국프로축구(MLS) 무대에서 가장 몸값이 비싼 선수 자리에 등극했다.

MLS 선수노조는 20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2016 MLS 선수 연봉'(2016년 5월 16일 기준)을 공개했다.

이 자료에 따르면 올랜도시티에서 뛰는 카카의 연봉은 716만7천500달러(약 85억4천만원)로 MLS 선수 가운데 가장 많은 돈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브라질 대표팀 출신으로 레알 마드리드(스페인)와 AC밀란에서 활약했던 카카는 2014년 6월 올랜도시티 유니폼을 입었고, 곧바로 상파울루(브라질)로 임대를 갔다가 지난해부터 올랜도시티에서 활약하며 MLS 통산 31경기에서 11골 9도움을 기록하고 있다.

카카의 뒤를 이어 이탈리아 대표팀 출신의 세바스티안 지오빈코(토론토)가 연봉 711만5천556달러(약 84억8천만원)로 2위에 올랐다.

이어 마이클 브래들리(토론토FC)가 650만달러(약 77억4천만원)의 연봉을 받아 전체 3위이자 미국 출신 선수 가운데 최고액 연봉자로 조사됐다.

이밖에 잉글랜드 축구대표팀의 레전드로 활약한 스티븐 제라드(LA갤럭시·연봉 613만2천달러)와 프랭크 램퍼드(뉴욕시티·600만달러)가 4, 5위에 나란히 랭크됐다.

반면 몬트리올에서 뛰는 벨리즈 출신의 공격수 마이클 살라자르는 연봉 5만1천492달러(약 6천130만원)에 그쳐 최고 연봉선수인 카카의 사흘치 급여에도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 미국프로축구(MLS) 2016년 연봉 순위 톱10 ┌───┬────────────┬────────┬───────┐ │ 순위 │

이름



소속

│ 연봉(달러) │ ├───┼────────────┼────────┼───────┤ │ 1



카카



올랜도시티

│ 716만7천500 │ ├───┼────────────┼────────┼───────┤ │ 2

│ 세바스티안 지오빈코



토론토FC



711만5천

│ ├───┼────────────┼────────┼───────┤ │ 3



마이클 브래들리



토론토FC



650만

│ ├───┼────────────┼────────┼───────┤ │ 4



스티븐 제라드



LA 갤럭시



613만2천

│ ├───┼────────────┼────────┼───────┤ │ 5



프랭크 램퍼드



뉴욕시티



600만

│ ├───┼────────────┼────────┼───────┤ │ 6



안드레아 피를로



뉴욕시티



591만5천

│ ├───┼────────────┼────────┼───────┤ │ 7



다비드 비야



뉴욕시티



561만

│ ├───┼────────────┼────────┼───────┤ │ 8



조지 알티도어



토론토FC



482만5천

│ ├───┼────────────┼────────┼───────┤ │ 9



클린트 뎀프시

│시애틀 사운더스 │

450만5천

│ ├───┼────────────┼────────┼───────┤ │ 10 │ 지오반니 도스 산토스 │

LA 갤럭시



425만

│ └───┴────────────┴────────┴───────┘
  • ‘85억’ 카카, 미국프로축구 최고 연봉선수 ‘우뚝’
    • 입력 2016-05-20 07:45:44
    • 수정2016-05-20 07:52:23
    연합뉴스
브라질 축구대표팀 출신 공격형 미드필더 카카(34·올랜도시티)가 미국프로축구(MLS) 무대에서 가장 몸값이 비싼 선수 자리에 등극했다.

MLS 선수노조는 20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2016 MLS 선수 연봉'(2016년 5월 16일 기준)을 공개했다.

이 자료에 따르면 올랜도시티에서 뛰는 카카의 연봉은 716만7천500달러(약 85억4천만원)로 MLS 선수 가운데 가장 많은 돈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브라질 대표팀 출신으로 레알 마드리드(스페인)와 AC밀란에서 활약했던 카카는 2014년 6월 올랜도시티 유니폼을 입었고, 곧바로 상파울루(브라질)로 임대를 갔다가 지난해부터 올랜도시티에서 활약하며 MLS 통산 31경기에서 11골 9도움을 기록하고 있다.

카카의 뒤를 이어 이탈리아 대표팀 출신의 세바스티안 지오빈코(토론토)가 연봉 711만5천556달러(약 84억8천만원)로 2위에 올랐다.

이어 마이클 브래들리(토론토FC)가 650만달러(약 77억4천만원)의 연봉을 받아 전체 3위이자 미국 출신 선수 가운데 최고액 연봉자로 조사됐다.

이밖에 잉글랜드 축구대표팀의 레전드로 활약한 스티븐 제라드(LA갤럭시·연봉 613만2천달러)와 프랭크 램퍼드(뉴욕시티·600만달러)가 4, 5위에 나란히 랭크됐다.

반면 몬트리올에서 뛰는 벨리즈 출신의 공격수 마이클 살라자르는 연봉 5만1천492달러(약 6천130만원)에 그쳐 최고 연봉선수인 카카의 사흘치 급여에도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 미국프로축구(MLS) 2016년 연봉 순위 톱10 ┌───┬────────────┬────────┬───────┐ │ 순위 │

이름



소속

│ 연봉(달러) │ ├───┼────────────┼────────┼───────┤ │ 1



카카



올랜도시티

│ 716만7천500 │ ├───┼────────────┼────────┼───────┤ │ 2

│ 세바스티안 지오빈코



토론토FC



711만5천

│ ├───┼────────────┼────────┼───────┤ │ 3



마이클 브래들리



토론토FC



650만

│ ├───┼────────────┼────────┼───────┤ │ 4



스티븐 제라드



LA 갤럭시



613만2천

│ ├───┼────────────┼────────┼───────┤ │ 5



프랭크 램퍼드



뉴욕시티



600만

│ ├───┼────────────┼────────┼───────┤ │ 6



안드레아 피를로



뉴욕시티



591만5천

│ ├───┼────────────┼────────┼───────┤ │ 7



다비드 비야



뉴욕시티



561만

│ ├───┼────────────┼────────┼───────┤ │ 8



조지 알티도어



토론토FC



482만5천

│ ├───┼────────────┼────────┼───────┤ │ 9



클린트 뎀프시

│시애틀 사운더스 │

450만5천

│ ├───┼────────────┼────────┼───────┤ │ 10 │ 지오반니 도스 산토스 │

LA 갤럭시



425만

│ └───┴────────────┴────────┴───────┘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