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탈북자 英 의회 증언…정보 차단 실태 고발
입력 2016.05.20 (10:46) 수정 2016.05.20 (11:14)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최근 북한 노동당 대회를 취재하던 영국 BBC 기자가 강제 추방될 정도로 북한내 언론 자유와 정보 유통은 철저히 차단돼 있죠.

이런 북한의 실태가 영국 의회에서 고발됐습니다.

김덕원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탈북자들이 영국 의회에 섰습니다.

북한의 정보 차단 실태에 대해 증언하기 위해서입니다.

인터넷과 외국 방송은 여전히 접할 수 없는 상황.

그러나 단파 라디오와 일부 전자기기 등이 유입되면서 북한 밖의 소식도 조금씩 유통되고 있다고 탈북자는 증언합니다.

외부 소식과 문화를 접하면서 북한의 실상을 깨닫기 시작했다는 증언도 나왔습니다.

<녹취> 정광일(탈북자) : "시작을 안해서 그렇지 북한 주민 마음 속에는 어떤 반항심이 끓고 있다고 보여집니다."

최근 북한에서 취재하던 BBC 기자가 억류된 뒤 추방됐던 만큼 영국의원들이 깊은 관심을 보였습니다.

올 가을 시작될 예정인 BBC의 대북 라디오 방송이 북한 개방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는 기대도 제기됐습니다.

<인터뷰> 피오나 브루스(영국 하원 의원) : "북한 주민들이 오랫동안 생각했던 것에 대해 의문을 갖고 변화하기 시작할 겁니다."

북한이 고립에서 벗어나 국제사회의 일원이 되게 하기 위해서는 정보의 자유로운 유통이 가장 우선돼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김덕원입니다.
  • 탈북자 英 의회 증언…정보 차단 실태 고발
    • 입력 2016-05-20 10:47:24
    • 수정2016-05-20 11:14:30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최근 북한 노동당 대회를 취재하던 영국 BBC 기자가 강제 추방될 정도로 북한내 언론 자유와 정보 유통은 철저히 차단돼 있죠.

이런 북한의 실태가 영국 의회에서 고발됐습니다.

김덕원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탈북자들이 영국 의회에 섰습니다.

북한의 정보 차단 실태에 대해 증언하기 위해서입니다.

인터넷과 외국 방송은 여전히 접할 수 없는 상황.

그러나 단파 라디오와 일부 전자기기 등이 유입되면서 북한 밖의 소식도 조금씩 유통되고 있다고 탈북자는 증언합니다.

외부 소식과 문화를 접하면서 북한의 실상을 깨닫기 시작했다는 증언도 나왔습니다.

<녹취> 정광일(탈북자) : "시작을 안해서 그렇지 북한 주민 마음 속에는 어떤 반항심이 끓고 있다고 보여집니다."

최근 북한에서 취재하던 BBC 기자가 억류된 뒤 추방됐던 만큼 영국의원들이 깊은 관심을 보였습니다.

올 가을 시작될 예정인 BBC의 대북 라디오 방송이 북한 개방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는 기대도 제기됐습니다.

<인터뷰> 피오나 브루스(영국 하원 의원) : "북한 주민들이 오랫동안 생각했던 것에 대해 의문을 갖고 변화하기 시작할 겁니다."

북한이 고립에서 벗어나 국제사회의 일원이 되게 하기 위해서는 정보의 자유로운 유통이 가장 우선돼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런던에서 KBS 뉴스 김덕원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지구촌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