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AU 특별연설 “상생의 동반자”…참전기념식 참석
입력 2016.05.28 (06:06) 수정 2016.05.28 (13:50)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이 AU, 아프리카연합에서 특별연설을 통해 한국과 아프리카는 상생의 동반자라면서 포괄적 협력을 위한 청사진을 제시했습니다.

또 에티오피아의 한국전 참전기념식에 참석해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아디스아바바에서 최동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은 우리 정상으로는 처음으로 아프리카연합을 방문해 특별연설을 통해 아프리카와 상생의 동반자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박 대통령 : "한국은 그동안 쌓아온 경험과 지식, 마음을 여러분과 나누면서, 함께 성장하고, 상생 발전해가는 협력의 파트너십을 만들어 갈 것입니다."

특히 청년 고용 증진을 위해 앞으로 5년 동안 아프리카 인재 6천명에게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걸 포함한 '쌍방향 만명 교류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또, 맞춤형 새마을운동과 이동형 개발협력 사업인 '코리아 에이드'를 통해 아프리카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분쟁이나 테러 문제도 함께 대응해 나가자면서 북한의 핵포기를 위한 협력도 당부했습니다.

이어 박 대통령은 한-에티오피아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해 양국간 경제협력과 투자 확대를 지원했습니다.

또 수단 한빛부대원들을 만나 격려했고, 에티오피아의 한국전 참전기념식에도 참석해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녹취> 멜레세 테세메(에티오피아 참전용사회장/85세) : "어깨에 손을 나란히 마주하고 서로 안으며 싸웠던 그 나라가 오늘 아주 큰 나라로 변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나흘간의 에티오피아 국빈 방문 일정을 마치고 다음 순방국가인 우간다로 떠납니다.

아디스아바바에서 KBS 뉴스 최동혁입니다.
  • 박 대통령 AU 특별연설 “상생의 동반자”…참전기념식 참석
    • 입력 2016-05-28 06:08:19
    • 수정2016-05-28 13:50:40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이 AU, 아프리카연합에서 특별연설을 통해 한국과 아프리카는 상생의 동반자라면서 포괄적 협력을 위한 청사진을 제시했습니다.

또 에티오피아의 한국전 참전기념식에 참석해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아디스아바바에서 최동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은 우리 정상으로는 처음으로 아프리카연합을 방문해 특별연설을 통해 아프리카와 상생의 동반자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박 대통령 : "한국은 그동안 쌓아온 경험과 지식, 마음을 여러분과 나누면서, 함께 성장하고, 상생 발전해가는 협력의 파트너십을 만들어 갈 것입니다."

특히 청년 고용 증진을 위해 앞으로 5년 동안 아프리카 인재 6천명에게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걸 포함한 '쌍방향 만명 교류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또, 맞춤형 새마을운동과 이동형 개발협력 사업인 '코리아 에이드'를 통해 아프리카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분쟁이나 테러 문제도 함께 대응해 나가자면서 북한의 핵포기를 위한 협력도 당부했습니다.

이어 박 대통령은 한-에티오피아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해 양국간 경제협력과 투자 확대를 지원했습니다.

또 수단 한빛부대원들을 만나 격려했고, 에티오피아의 한국전 참전기념식에도 참석해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녹취> 멜레세 테세메(에티오피아 참전용사회장/85세) : "어깨에 손을 나란히 마주하고 서로 안으며 싸웠던 그 나라가 오늘 아주 큰 나라로 변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나흘간의 에티오피아 국빈 방문 일정을 마치고 다음 순방국가인 우간다로 떠납니다.

아디스아바바에서 KBS 뉴스 최동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