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찾아가는 서비스”…‘코리아에이드’ 시동
입력 2016.05.30 (07:06) 수정 2016.05.30 (08:32)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번 박 대통령의 아프리카 순방 기간 중에 처음으로 공개된 것 중 하나가 '코리아에이드' 사업입니다.

보건과 음식, 문화가 결합된 한국형 개발협력모델인데요, 앞으로 아프리카 곳곳에서 선보이게 됩니다.

우간다 캄팔라에서 김병용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도시락 등 음식물을 제공하고, 병원처럼 진료도 해줍니다.

한 곳에선 영화를 상영하고 간단한 공연도 합니다.

차를 타고 소외된 계층을 찾아가 음식과 보건에 문화까지 결합된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는 새로운 한국형 개발협력 사업입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먹어 본 분들이 반응이 어떻습니까? (몇 봉지 더 달라고...) 입맛에 맞아요? 에티오피아 분들 입맛에?"

임신 35주째 에티오피아 임산부는 처음으로 초음파 검진을 받았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코리아에이드3 진료 받아보시니까 어떠셨어요? (아주 좋은 것 같습니다.)"

물라투 대통령도 큰 관심을 나타냈습니다.

<녹취> 물라투 테쇼메(에티오피아 대통령) : "한국병원에서 가지고 온 건가요? (네, 한국 병원에서 가지고 온 겁니다. 차와 같이...)"

이번에 첫 선을 보인 코리아에이드 사업은 우간다와 케냐에서도 잇따라 닻을 올립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소통을 통해서 적용을 하셔가지고 잘 정착이 되도록 많이 힘써 주시기를 바랍니다."

올해 하반기부터 현지에서 매월 1회 가동되는 코리아에이드 사업은 '찾아가는' 개발 협력 사업으로 공공, 문화외교의 역할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캄팔라에서 KBS 뉴스 김병용입니다.
  • “찾아가는 서비스”…‘코리아에이드’ 시동
    • 입력 2016-05-30 07:13:06
    • 수정2016-05-30 08:32:14
    뉴스광장
<앵커 멘트>

이번 박 대통령의 아프리카 순방 기간 중에 처음으로 공개된 것 중 하나가 '코리아에이드' 사업입니다.

보건과 음식, 문화가 결합된 한국형 개발협력모델인데요, 앞으로 아프리카 곳곳에서 선보이게 됩니다.

우간다 캄팔라에서 김병용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도시락 등 음식물을 제공하고, 병원처럼 진료도 해줍니다.

한 곳에선 영화를 상영하고 간단한 공연도 합니다.

차를 타고 소외된 계층을 찾아가 음식과 보건에 문화까지 결합된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는 새로운 한국형 개발협력 사업입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먹어 본 분들이 반응이 어떻습니까? (몇 봉지 더 달라고...) 입맛에 맞아요? 에티오피아 분들 입맛에?"

임신 35주째 에티오피아 임산부는 처음으로 초음파 검진을 받았습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코리아에이드3 진료 받아보시니까 어떠셨어요? (아주 좋은 것 같습니다.)"

물라투 대통령도 큰 관심을 나타냈습니다.

<녹취> 물라투 테쇼메(에티오피아 대통령) : "한국병원에서 가지고 온 건가요? (네, 한국 병원에서 가지고 온 겁니다. 차와 같이...)"

이번에 첫 선을 보인 코리아에이드 사업은 우간다와 케냐에서도 잇따라 닻을 올립니다.

<녹취> 박근혜(대통령) : "소통을 통해서 적용을 하셔가지고 잘 정착이 되도록 많이 힘써 주시기를 바랍니다."

올해 하반기부터 현지에서 매월 1회 가동되는 코리아에이드 사업은 '찾아가는' 개발 협력 사업으로 공공, 문화외교의 역할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캄팔라에서 KBS 뉴스 김병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