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히로시마 원폭자료관 오바마 다녀간 뒤 입장객 2배
입력 2016.05.30 (22:44) 국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다녀간 일본 히로시마 평화기념공원 내 원폭 자료관 입장객이 주말인 28∼29일 작년 같은 시기의 2배에 달했다고 교도통신이 30일 보도했다.

오바마가 다녀간 다음 날인 28일과 29일 이틀간 원폭자료관 입장객은 1만 3천 389명에 달해 작년 5월 마지막 토·일요일 입장객(6천 609명)의 배 이상이었다고 자료관 측이 밝혔다.

자료관에는 오바마가 글을 남긴 방명록과 오바마가 자료관에 주고 간 종이학 등을 볼 수 있느냐는 문의가 최소 수십 건 접수됐다고 교도는 전했다.

자료관은 향후 오바마의 종이학과 방명록을 전시하는 방안을 검토키로 했다.
  • 히로시마 원폭자료관 오바마 다녀간 뒤 입장객 2배
    • 입력 2016-05-30 22:44:29
    국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다녀간 일본 히로시마 평화기념공원 내 원폭 자료관 입장객이 주말인 28∼29일 작년 같은 시기의 2배에 달했다고 교도통신이 30일 보도했다.

오바마가 다녀간 다음 날인 28일과 29일 이틀간 원폭자료관 입장객은 1만 3천 389명에 달해 작년 5월 마지막 토·일요일 입장객(6천 609명)의 배 이상이었다고 자료관 측이 밝혔다.

자료관에는 오바마가 글을 남긴 방명록과 오바마가 자료관에 주고 간 종이학 등을 볼 수 있느냐는 문의가 최소 수십 건 접수됐다고 교도는 전했다.

자료관은 향후 오바마의 종이학과 방명록을 전시하는 방안을 검토키로 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