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소 日재무상도 아베의 증세 재연기 방침에 동의”
입력 2016.05.30 (22:48) 국제
소비세(부가가치세) 세율 인상을 예정보다 2년 반 뒤로 미룬다는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생각에 주무 각료인 아소 다로 부총리 겸 재무상도 동의했다고 교도통신이 30일 보도했다.

아소 부총리는 이날 밤 아베 총리와 도쿄 도내에서 만난 자리에서 1차 연기를 거쳐 내년 4월로 예정된 소비세 증세(8→10%)를 재연기하되, 중의원을 해산하지 않는다는 아베 총리의 생각을 받아들이겠다는 뜻을 전달했다.

이에 따라 아베 총리는 정기국회가 끝나는 6월 1일 소비세율 인상 연기를 공식 발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 “아소 日재무상도 아베의 증세 재연기 방침에 동의”
    • 입력 2016-05-30 22:48:47
    국제
소비세(부가가치세) 세율 인상을 예정보다 2년 반 뒤로 미룬다는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생각에 주무 각료인 아소 다로 부총리 겸 재무상도 동의했다고 교도통신이 30일 보도했다.

아소 부총리는 이날 밤 아베 총리와 도쿄 도내에서 만난 자리에서 1차 연기를 거쳐 내년 4월로 예정된 소비세 증세(8→10%)를 재연기하되, 중의원을 해산하지 않는다는 아베 총리의 생각을 받아들이겠다는 뜻을 전달했다.

이에 따라 아베 총리는 정기국회가 끝나는 6월 1일 소비세율 인상 연기를 공식 발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