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구의역 사고 책임” 서울메트로 간부 전원 사표 제출
입력 2016.06.05 (15:47) 수정 2016.06.05 (16:04) 사회
최근 발생한 구의역 스크린도어 사망 사고와 관련해 운영업체인 서울메트로의 팀장급 이상 전부가 사표를 제출했다.

서울메트로는 5일(오늘) 정수영 사장 직무대행이 주관하는 팀장급 이상 긴급 간부 대책회의를 열어 이번 사고를 창사 이래 최대 위기로 규정하고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정수영 사장 직무대행은 '혁명' 수준의 조직 쇄신 방안을 지시하고, 제대로 된 대책이 나오지 않으면 담당 간부가 책임질 것을 약속 받았다고 말했다. 정 사장은 "예산이나 규정을 핑계로 업무에 소극적으로 대처하면 즉시 엄중 문책하고 사표를 수리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메트로는 지난 1일 구의역에서 언론브리핑을 통해 발표한 재발 방지대책이 여론의 호응을 얻지못하자 조직 전반의 혁신 방안을 준비중에 있다.
  • “구의역 사고 책임” 서울메트로 간부 전원 사표 제출
    • 입력 2016-06-05 15:47:22
    • 수정2016-06-05 16:04:03
    사회
최근 발생한 구의역 스크린도어 사망 사고와 관련해 운영업체인 서울메트로의 팀장급 이상 전부가 사표를 제출했다.

서울메트로는 5일(오늘) 정수영 사장 직무대행이 주관하는 팀장급 이상 긴급 간부 대책회의를 열어 이번 사고를 창사 이래 최대 위기로 규정하고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정수영 사장 직무대행은 '혁명' 수준의 조직 쇄신 방안을 지시하고, 제대로 된 대책이 나오지 않으면 담당 간부가 책임질 것을 약속 받았다고 말했다. 정 사장은 "예산이나 규정을 핑계로 업무에 소극적으로 대처하면 즉시 엄중 문책하고 사표를 수리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메트로는 지난 1일 구의역에서 언론브리핑을 통해 발표한 재발 방지대책이 여론의 호응을 얻지못하자 조직 전반의 혁신 방안을 준비중에 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