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제유가, 공급 차질 우려에 상승…WTI, 11개월 최고치
입력 2016.06.07 (04:19) 국제
6일(현지시간) 국제유가는 원유 공급 차질 우려가 호재로 작용해 상승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7월 인도분은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보다 1.07달러(2.2%) 오른 배럴당 49.69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지난해 7월 21일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런던 ICE 선물시장에서 7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83센트(1.7%) 높은 배럴당 50.47달러 선에서 움직이고 있다.

나이지리아의 원유 공급 시설이 무장단체의 공격을 받았다는 뉴스가 공급 해소에 대한 기대를 키웠다.

'니제르 델타 어벤저스'라고 자칭하는 무장세력들은 지난 3일 니제르 델타 지역에 있는 2개의 원유 공급 파이프라인을 공격했다.

이날 공격을 비롯해 최근 이어진 일련의 공격 때문에 나이지리아산 원유의 공급은 하루에 17만 배럴 감소한 것으로 관측된다.

나이지리아발 호재로 크게 올랐던 유가는 재닛 옐런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 의장의 발언이 나온 뒤 기세가 꺾였다.

옐런 의장은 미국의 고용지표가 나쁘게 나왔지만 그래도 올해 점진적인 금리 인상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투자자들은 이 발언이 달러 강세를 부를 수 있다고 보고 원유에 대한 투자를 움츠렸다.

금값은 소폭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물 금 가격은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보다 4.50달러(0.4%) 오른 온스당 1,247.40달러에 마감했다.

미국의 고용지표가 나빠 이번 달에 금리를 올리기는 어려울 것이라는 관측이 금에 대한 투자를 늘렸다.
  • 국제유가, 공급 차질 우려에 상승…WTI, 11개월 최고치
    • 입력 2016-06-07 04:19:34
    국제
6일(현지시간) 국제유가는 원유 공급 차질 우려가 호재로 작용해 상승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7월 인도분은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보다 1.07달러(2.2%) 오른 배럴당 49.69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지난해 7월 21일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런던 ICE 선물시장에서 7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83센트(1.7%) 높은 배럴당 50.47달러 선에서 움직이고 있다.

나이지리아의 원유 공급 시설이 무장단체의 공격을 받았다는 뉴스가 공급 해소에 대한 기대를 키웠다.

'니제르 델타 어벤저스'라고 자칭하는 무장세력들은 지난 3일 니제르 델타 지역에 있는 2개의 원유 공급 파이프라인을 공격했다.

이날 공격을 비롯해 최근 이어진 일련의 공격 때문에 나이지리아산 원유의 공급은 하루에 17만 배럴 감소한 것으로 관측된다.

나이지리아발 호재로 크게 올랐던 유가는 재닛 옐런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 의장의 발언이 나온 뒤 기세가 꺾였다.

옐런 의장은 미국의 고용지표가 나쁘게 나왔지만 그래도 올해 점진적인 금리 인상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투자자들은 이 발언이 달러 강세를 부를 수 있다고 보고 원유에 대한 투자를 움츠렸다.

금값은 소폭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물 금 가격은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보다 4.50달러(0.4%) 오른 온스당 1,247.40달러에 마감했다.

미국의 고용지표가 나빠 이번 달에 금리를 올리기는 어려울 것이라는 관측이 금에 대한 투자를 늘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