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나포에도 아랑곳하지 않고’…중국어선 182척 또 출몰
입력 2016.06.07 (10:17) 사회
서해 북방한계선(NLL) 인근 해상에서 불법조업 중국어선을 우리 어민이 직접 나포했음에도 불구하고 7일 200척에 가까운 중국어선이 연평도 인근 해상에 나타났다.

인천해양경비안전서는 이날 오전 7시 기준으로 불법조업 중국어선 182척이 연평도 인근 서해 NLL 해상에서 조업 중이라고 밝혔다.

이날 연평도 인근 해상뿐 아니라 백령도 인근 해상에 70척, 연평도와 백령도 사이 해상에 49척 등 서해 NLL에 총 301척의 중국어선이 출몰했다.

이달 들어 연평도 해상에는 1일 201척, 2일 182척, 3일 186척, 4일 189척, 5일 101척, 6일 108척, 7일 182척 등 하루 평균 164척의 중국어선이 불법 조업했다.

일요일인 5일과 중국어선 '어민 나포' 다음 날인 6일 100척 가량으로 다소 줄었을 뿐 이달 들어 매일 180척 이상이 연평도 인근 NLL 해상에서 불법조업을 한 것이다.

서해 NLL 전체로 보면 이달 1일 321척을 비롯해 매일 300척 이상이 나타났다.

연평도 근해에서 어민들에게 붙잡힌 중국어선 선장 2명의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은 이날 오후 인천지법에서 열린다.

앞서 인천해경은 6일 영해 및 접속수역법 위반 혐의로 22t급 중국어선 선장 A(47)씨와 15t급 어선 선장 B(52)씨 등 2명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들은 3일 오전 5시부터 우리 어민에게 붙잡힌 5일 오전 5시 23분까지 총 16차례 서해 NLL을 침범해 꽃게 10kg과 소라 30kg 등 어획물 40kg을 불법으로 잡은 혐의를 받고 있다.

A씨와 B씨의 구속 여부는 이날 오후 늦게 결정될 예정이다.
  • ‘나포에도 아랑곳하지 않고’…중국어선 182척 또 출몰
    • 입력 2016-06-07 10:17:09
    사회
서해 북방한계선(NLL) 인근 해상에서 불법조업 중국어선을 우리 어민이 직접 나포했음에도 불구하고 7일 200척에 가까운 중국어선이 연평도 인근 해상에 나타났다.

인천해양경비안전서는 이날 오전 7시 기준으로 불법조업 중국어선 182척이 연평도 인근 서해 NLL 해상에서 조업 중이라고 밝혔다.

이날 연평도 인근 해상뿐 아니라 백령도 인근 해상에 70척, 연평도와 백령도 사이 해상에 49척 등 서해 NLL에 총 301척의 중국어선이 출몰했다.

이달 들어 연평도 해상에는 1일 201척, 2일 182척, 3일 186척, 4일 189척, 5일 101척, 6일 108척, 7일 182척 등 하루 평균 164척의 중국어선이 불법 조업했다.

일요일인 5일과 중국어선 '어민 나포' 다음 날인 6일 100척 가량으로 다소 줄었을 뿐 이달 들어 매일 180척 이상이 연평도 인근 NLL 해상에서 불법조업을 한 것이다.

서해 NLL 전체로 보면 이달 1일 321척을 비롯해 매일 300척 이상이 나타났다.

연평도 근해에서 어민들에게 붙잡힌 중국어선 선장 2명의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은 이날 오후 인천지법에서 열린다.

앞서 인천해경은 6일 영해 및 접속수역법 위반 혐의로 22t급 중국어선 선장 A(47)씨와 15t급 어선 선장 B(52)씨 등 2명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들은 3일 오전 5시부터 우리 어민에게 붙잡힌 5일 오전 5시 23분까지 총 16차례 서해 NLL을 침범해 꽃게 10kg과 소라 30kg 등 어획물 40kg을 불법으로 잡은 혐의를 받고 있다.

A씨와 B씨의 구속 여부는 이날 오후 늦게 결정될 예정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