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변재일 “미세먼지 예보라도 정확해야…저감 대책 마련할 것”
입력 2016.06.07 (14:25) 정치
더불어민주당 변재일 정책위의장은 "미세먼지를 단기간에 감축하기 어렵다면 예보만이라도 정확히 해 국민이 스스로 대처하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이런 방안을 포함한 당의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변재일 정책위의장은 7일(오늘)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정부의 대책은 국민이 납득할 수 없는 것으로 평가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더민주는 이른 시일 안에 토론회를 거쳐 발생 원인별 미세먼지 감축 방안을 만들고, 취약계층에 대한 대책도 별도로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변 정책위의장은 "최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발표한 '더 나은 삶 지수'에서 한국은 9위나 순위가 하락하며 28위를 기록했다. 환경 부분에서는 37위였다"고 지적하고,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이 영향을 미쳤다"고 평가했다.

이어 변 정책위의장은 "정부를 비난할 생각도 없고 새누리당의 미온적 태도를 비난할 생각도 없다"고 말하고, "국민의 건강에 관한 사항인 만큼 초당적인 협력을 해 국민이 안심할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 변재일 “미세먼지 예보라도 정확해야…저감 대책 마련할 것”
    • 입력 2016-06-07 14:25:28
    정치
더불어민주당 변재일 정책위의장은 "미세먼지를 단기간에 감축하기 어렵다면 예보만이라도 정확히 해 국민이 스스로 대처하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이런 방안을 포함한 당의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변재일 정책위의장은 7일(오늘)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정부의 대책은 국민이 납득할 수 없는 것으로 평가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더민주는 이른 시일 안에 토론회를 거쳐 발생 원인별 미세먼지 감축 방안을 만들고, 취약계층에 대한 대책도 별도로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변 정책위의장은 "최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발표한 '더 나은 삶 지수'에서 한국은 9위나 순위가 하락하며 28위를 기록했다. 환경 부분에서는 37위였다"고 지적하고,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이 영향을 미쳤다"고 평가했다.

이어 변 정책위의장은 "정부를 비난할 생각도 없고 새누리당의 미온적 태도를 비난할 생각도 없다"고 말하고, "국민의 건강에 관한 사항인 만큼 초당적인 협력을 해 국민이 안심할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