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슬람 성지 메카 호텔서 화재…순례객 570명 긴급 대피 ‘아찔’
입력 2016.06.07 (18:12) 수정 2016.06.07 (18:25) 국제
이슬람 성지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의 한 호텔에서 현지시간 오늘(7일) 오전 불이 나 투숙객 570여명이 긴급 대피했다고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이들 투숙객 대부분은 성지순례를 위해 메카로 온 외국인으로 알려졌다.

현지언론은 장애인 투숙객 1명이 부상했고 사망자는 없었다고 전했다.

메카 시(市) 소방당국 관계자는 "14층짜리 호텔의 7층에서 불이 시작됐다"며 "불길은 다 잡혔고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 이슬람 성지 메카 호텔서 화재…순례객 570명 긴급 대피 ‘아찔’
    • 입력 2016-06-07 18:12:31
    • 수정2016-06-07 18:25:39
    국제
이슬람 성지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의 한 호텔에서 현지시간 오늘(7일) 오전 불이 나 투숙객 570여명이 긴급 대피했다고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이들 투숙객 대부분은 성지순례를 위해 메카로 온 외국인으로 알려졌다.

현지언론은 장애인 투숙객 1명이 부상했고 사망자는 없었다고 전했다.

메카 시(市) 소방당국 관계자는 "14층짜리 호텔의 7층에서 불이 시작됐다"며 "불길은 다 잡혔고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