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광장] 동화·게임 ‘스크린 속으로’…이번 주 개봉영화
입력 2016.06.09 (07:30) 수정 2016.06.09 (08:06)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추억의 동화 ‘정글북’이 영화로 만들어졌습니다.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블록버스터 대작과 공포 영화들도 찾아왔습니다.

이번 주 개봉하는 영화들, 김빛이라 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늑대들의 손에 자란 정글 소년 모글리, 호랑이의 위협으로부터 정글의 평화를 지켜내기 위한 모험을 다룬 '정글북'이 실사영화로 만들어집니다.

주인공 소년 모글리를 제외하고, 70여 종이 넘는 동물과 숲 등 모든 장면이 컴퓨터 그래픽으로 구현됐습니다.

전설 속의 외계 종족인 오크족의 행성이 황폐해지자, 이들은 인간의 행성으로 넘어와 새 왕국을 건설하려 합니다.

동명의 인기 게임 속 세계를 스크린으로 옮긴 판타지 블록버스터입니다.

1977년 영국, 한 가족에게 찾아온 정체를 알 수 없는 공포.

초자연현상 전문가 워렌 부부가 사건을 추적해 온 실화를 바탕으로 했습니다.

공포 영화의 대가로 불리는 제임스완 감독의 신작입니다.

<인터뷰> 제임스 완(감독) : "공포는 원시적인 감정 아닐까요. 무서워하고 화가 나고 사랑하고 기뻐하는 모든게 인간이 본능적으로 느끼는 감정이죠."

타고난 연주 실력을 가진 재즈 뮤지션 쳇 베이커.

약물 중독과 부상으로 더 이상 연주가 불가능해 보였지만, 인생의 전부인 음악과 연인이 다시 그를 일으켜 세웁니다.

재즈 역사의 한 획을 그은 트럼펫 연주자의 삶과 음악이 아름답게 어우러집니다.

KBS 뉴스 김빛이라입니다.
  • [문화광장] 동화·게임 ‘스크린 속으로’…이번 주 개봉영화
    • 입력 2016-06-09 07:59:29
    • 수정2016-06-09 08:06:15
    뉴스광장
<앵커 멘트>

추억의 동화 ‘정글북’이 영화로 만들어졌습니다.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블록버스터 대작과 공포 영화들도 찾아왔습니다.

이번 주 개봉하는 영화들, 김빛이라 기자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늑대들의 손에 자란 정글 소년 모글리, 호랑이의 위협으로부터 정글의 평화를 지켜내기 위한 모험을 다룬 '정글북'이 실사영화로 만들어집니다.

주인공 소년 모글리를 제외하고, 70여 종이 넘는 동물과 숲 등 모든 장면이 컴퓨터 그래픽으로 구현됐습니다.

전설 속의 외계 종족인 오크족의 행성이 황폐해지자, 이들은 인간의 행성으로 넘어와 새 왕국을 건설하려 합니다.

동명의 인기 게임 속 세계를 스크린으로 옮긴 판타지 블록버스터입니다.

1977년 영국, 한 가족에게 찾아온 정체를 알 수 없는 공포.

초자연현상 전문가 워렌 부부가 사건을 추적해 온 실화를 바탕으로 했습니다.

공포 영화의 대가로 불리는 제임스완 감독의 신작입니다.

<인터뷰> 제임스 완(감독) : "공포는 원시적인 감정 아닐까요. 무서워하고 화가 나고 사랑하고 기뻐하는 모든게 인간이 본능적으로 느끼는 감정이죠."

타고난 연주 실력을 가진 재즈 뮤지션 쳇 베이커.

약물 중독과 부상으로 더 이상 연주가 불가능해 보였지만, 인생의 전부인 음악과 연인이 다시 그를 일으켜 세웁니다.

재즈 역사의 한 획을 그은 트럼펫 연주자의 삶과 음악이 아름답게 어우러집니다.

KBS 뉴스 김빛이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