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방재정개편 반발’ 경기 시장 3명 광화문 단식농성
입력 2016.06.09 (09:58) 사회
경기도 6개 시의 단체장들이 정부의 지방재정 개편 추진에 반발해 단식 농성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오늘(9일) 개편안 철회를 요구하는 서명부가 정부에 제출된다.

수원시와 성남, 화성, 용인, 고양, 과천시 등 경기지역 6개 시 비상대책추진협의회는 오늘 오전 서울 광화문에 모여 지방재정개편안을 철회할 것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갖는다. 또 수원시민 108만 명이 작성한 서명부 등 지역별로 모인 서명부를 행정자치부에 전달하고, 개편안이 철회되지 않을 경우 6개 지자체가 1인 시위와 순회 설명회, 단식 릴레이 등 공동 대응할 것을 밝힐 예정이다.

비상대책추진협의회는 이 자리에서 결의문을 낭독하고, 지방재정개편을 비판하는 질의응답, 얼음깨기 등의 퍼포먼스도 함께 가진다.

앞서 지난 4월 행정자치부는 시·군 자치단체의 조정교부금 배분 방식을 변경하고 법인지방소득세를 공동세로 전환하는 내용의 지방재정 개혁안을 발표했다.

이 안이 시행되면 인구 500만명의 경기도 6개 불교부단체 예산은 시별로 최대 2천695억원, 총 8천억원이 줄게 된다.
  • ‘지방재정개편 반발’ 경기 시장 3명 광화문 단식농성
    • 입력 2016-06-09 09:58:05
    사회
경기도 6개 시의 단체장들이 정부의 지방재정 개편 추진에 반발해 단식 농성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오늘(9일) 개편안 철회를 요구하는 서명부가 정부에 제출된다.

수원시와 성남, 화성, 용인, 고양, 과천시 등 경기지역 6개 시 비상대책추진협의회는 오늘 오전 서울 광화문에 모여 지방재정개편안을 철회할 것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갖는다. 또 수원시민 108만 명이 작성한 서명부 등 지역별로 모인 서명부를 행정자치부에 전달하고, 개편안이 철회되지 않을 경우 6개 지자체가 1인 시위와 순회 설명회, 단식 릴레이 등 공동 대응할 것을 밝힐 예정이다.

비상대책추진협의회는 이 자리에서 결의문을 낭독하고, 지방재정개편을 비판하는 질의응답, 얼음깨기 등의 퍼포먼스도 함께 가진다.

앞서 지난 4월 행정자치부는 시·군 자치단체의 조정교부금 배분 방식을 변경하고 법인지방소득세를 공동세로 전환하는 내용의 지방재정 개혁안을 발표했다.

이 안이 시행되면 인구 500만명의 경기도 6개 불교부단체 예산은 시별로 최대 2천695억원, 총 8천억원이 줄게 된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