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월 구직 급여 신청자 지난해보다 10% 증가
입력 2016.06.09 (12:00) 사회
지난달 신규 구직 급여 신청자가 지난해 같은 달보다 10% 이상 증가했다. 구직 급여는 고용보험에 가입한 근로자가 실직했을 때 정부가 생활 안정과 구직 활동을 위해 지원하는 제도로 실업의 추이를 보여주는 지표다.

고용노동부가 구인구직시스템인 워크넷을 분석한 결과, 지난달 신규 구직 급여 신청자는 7만 3천 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 6만 6천 명보다 7천 명(10.8%) 늘었다. 또 전체 구직급여 지급자는 39만 6천 명으로 만 5천 명(4.0%) 증가했고.구직 급여 지급액은 4230억 원으로 589억 원(16.2%) 증가했다.

신규 구직자는 36만 2천 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4만 3천 명(13.3%) 증가했다. 여성이 20만 명으로 16만 2천 명인 남성보다 많았다. 연령별로는 20대가 11만 명, 30대 7만 5천 명, 40대 6만 4천 명, 50대 6만 2천 명, 60세 이상은 5만 천 명이었다.

취업 활동 동향 지표 가운데 하나인 고용보험 피보험자수는 지난달 1247만 5천 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4만7천 명(2.9%) 증가했다. 남성 피보험자는 733만 7천 명으로 14만 7천 명(2.0%) 증가했고, 여성 피보험자는 513만 8천 명으로 20만 명(4.0%) 증가했다.





  • 5월 구직 급여 신청자 지난해보다 10% 증가
    • 입력 2016-06-09 12:00:24
    사회
지난달 신규 구직 급여 신청자가 지난해 같은 달보다 10% 이상 증가했다. 구직 급여는 고용보험에 가입한 근로자가 실직했을 때 정부가 생활 안정과 구직 활동을 위해 지원하는 제도로 실업의 추이를 보여주는 지표다.

고용노동부가 구인구직시스템인 워크넷을 분석한 결과, 지난달 신규 구직 급여 신청자는 7만 3천 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 6만 6천 명보다 7천 명(10.8%) 늘었다. 또 전체 구직급여 지급자는 39만 6천 명으로 만 5천 명(4.0%) 증가했고.구직 급여 지급액은 4230억 원으로 589억 원(16.2%) 증가했다.

신규 구직자는 36만 2천 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4만 3천 명(13.3%) 증가했다. 여성이 20만 명으로 16만 2천 명인 남성보다 많았다. 연령별로는 20대가 11만 명, 30대 7만 5천 명, 40대 6만 4천 명, 50대 6만 2천 명, 60세 이상은 5만 천 명이었다.

취업 활동 동향 지표 가운데 하나인 고용보험 피보험자수는 지난달 1247만 5천 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4만7천 명(2.9%) 증가했다. 남성 피보험자는 733만 7천 명으로 14만 7천 명(2.0%) 증가했고, 여성 피보험자는 513만 8천 명으로 20만 명(4.0%) 증가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