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구강용품에 ‘트리클로산’ 성분 사용 금지 추진
입력 2016.06.09 (12:45) 수정 2016.06.09 (13:21)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앞으로 치약이나 가글액 등에 암 유발 등 유해성 논란이 일고 있는 트리클로산 성분의 사용이 금지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오늘 이같은 내용이 포함된 관련 고시 개정안을 행정예고했습니다.

이에 따르면 치약과 구강 청량제, 그리고 영유아 구강청결용 물휴지 등 구강용품에는 트리클로산 사용이 금지됩니다.

식약처는 현재 시판중인 치약 2천여 종 중 20여 종에 트리클로산이 들어있다고 밝혔습니다.
  • 구강용품에 ‘트리클로산’ 성분 사용 금지 추진
    • 입력 2016-06-09 13:11:38
    • 수정2016-06-09 13:21:22
    뉴스 12
앞으로 치약이나 가글액 등에 암 유발 등 유해성 논란이 일고 있는 트리클로산 성분의 사용이 금지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오늘 이같은 내용이 포함된 관련 고시 개정안을 행정예고했습니다.

이에 따르면 치약과 구강 청량제, 그리고 영유아 구강청결용 물휴지 등 구강용품에는 트리클로산 사용이 금지됩니다.

식약처는 현재 시판중인 치약 2천여 종 중 20여 종에 트리클로산이 들어있다고 밝혔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