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t 선수가 뽑은 5월의 선수에 이대형·오정복
입력 2016.06.09 (21:42) 연합뉴스
케이티 위즈의 외야수 이대형과 오정복이 선수단이 뽑은 5월의 수훈선수로 선정됐다.

이대형과 오정복은 케이티 선수단 전원이 참여한 투표에서 가장 많은 표를 받은 두 명에 들어 '선수상'을 받았다.

감독과 코치진의 평가로 세 명을 선정하는 '지도자상'은 투수 주권과 김재윤, 외야수 전민수가 받았다.

주권은 지난달 27일 넥센 히어로즈와 홈경기에서 데뷔 첫 승이자 팀 창단 첫 완봉승이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김재윤과 전민수는 지난 한 달간 주축 선수들이 결장하는 상황에서 불펜과 타격에서 제 역할을 다해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케이티는 5월 수훈선수들에게 상금 100만원을 수여했다.
  • kt 선수가 뽑은 5월의 선수에 이대형·오정복
    • 입력 2016-06-09 21:42:29
    연합뉴스
케이티 위즈의 외야수 이대형과 오정복이 선수단이 뽑은 5월의 수훈선수로 선정됐다.

이대형과 오정복은 케이티 선수단 전원이 참여한 투표에서 가장 많은 표를 받은 두 명에 들어 '선수상'을 받았다.

감독과 코치진의 평가로 세 명을 선정하는 '지도자상'은 투수 주권과 김재윤, 외야수 전민수가 받았다.

주권은 지난달 27일 넥센 히어로즈와 홈경기에서 데뷔 첫 승이자 팀 창단 첫 완봉승이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김재윤과 전민수는 지난 한 달간 주축 선수들이 결장하는 상황에서 불펜과 타격에서 제 역할을 다해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케이티는 5월 수훈선수들에게 상금 100만원을 수여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