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핫 클릭] 멀쩡한 차 유리를 돌로 깨뜨린 이유는?
입력 2016.06.17 (08:23) 수정 2016.06.17 (13:38)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한 남성이 큰 돌로 멀쩡한 차 유리를 깨부수려고 하는데도 아무도 말리지 않습니다.

도대체 어떤 사연이 있었던 걸까요?

영상으로 확인하시죠.

<리포트>

캐나다 온타리오의 한 주차장, 한 남성이 큼지막한 돌로 멀쩡한 차 유리를 깨부수려 합니다.

하지만 주변 사람들이 그의 행동을 제지하지 않는 이유!

바로 차 안에 갇혀서 탈수 직전까지 간 강아지를 구출하기 위해서였는데요.

당시 30도를 웃도는 한낮 더위로 찜통처럼 달궈진 차 안에서 무려 50분가량 방치됐던 강아지!

구조의 손길이 조금만 늦었더라면 자칫 소중한 생명을 잃을 뻔했는데요.

밀폐된 찜통 차량에 강아지를 두고 자리를 비운 주인 부부는 이후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체포됐다고 합니다.
  • [핫 클릭] 멀쩡한 차 유리를 돌로 깨뜨린 이유는?
    • 입력 2016-06-17 08:24:59
    • 수정2016-06-17 13:38:23
    아침뉴스타임
<앵커 멘트>

한 남성이 큰 돌로 멀쩡한 차 유리를 깨부수려고 하는데도 아무도 말리지 않습니다.

도대체 어떤 사연이 있었던 걸까요?

영상으로 확인하시죠.

<리포트>

캐나다 온타리오의 한 주차장, 한 남성이 큼지막한 돌로 멀쩡한 차 유리를 깨부수려 합니다.

하지만 주변 사람들이 그의 행동을 제지하지 않는 이유!

바로 차 안에 갇혀서 탈수 직전까지 간 강아지를 구출하기 위해서였는데요.

당시 30도를 웃도는 한낮 더위로 찜통처럼 달궈진 차 안에서 무려 50분가량 방치됐던 강아지!

구조의 손길이 조금만 늦었더라면 자칫 소중한 생명을 잃을 뻔했는데요.

밀폐된 찜통 차량에 강아지를 두고 자리를 비운 주인 부부는 이후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체포됐다고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