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브렉시트’ 그 후
美 재무장관 “브렉시트 대책은 시장 안정과 성장 촉진”
입력 2016.06.28 (00:26) 국제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로 촉발된 경제 불안정에 맞서기 위한 각국 정부의 대책은 금융시장 안정과 성장 촉진에 초점이 맞춰져야 한다고 제이컵 루 미국 재무장관이 주장했다.

루 장관은 현지시간 27일 CNBC에 출연해 브렉시트가 "또다른 금융위기로 이어지지 않을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브렉시트에 대한 금융업계의 대비가 "2008년 금융위기 당시보다 더 잘 돼 있었다"고 지적하면서 "지금까지 시장에서 나타난 반응은 무질서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브렉시트로 인한 영향에 대응하기 위한 (정책)수단들이 이미 시행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 美 재무장관 “브렉시트 대책은 시장 안정과 성장 촉진”
    • 입력 2016-06-28 00:26:12
    국제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로 촉발된 경제 불안정에 맞서기 위한 각국 정부의 대책은 금융시장 안정과 성장 촉진에 초점이 맞춰져야 한다고 제이컵 루 미국 재무장관이 주장했다.

루 장관은 현지시간 27일 CNBC에 출연해 브렉시트가 "또다른 금융위기로 이어지지 않을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브렉시트에 대한 금융업계의 대비가 "2008년 금융위기 당시보다 더 잘 돼 있었다"고 지적하면서 "지금까지 시장에서 나타난 반응은 무질서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브렉시트로 인한 영향에 대응하기 위한 (정책)수단들이 이미 시행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