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7호선 부천 구간, 출퇴근 시간 운행간격 연말에 단축
입력 2016.06.28 (10:16) 수정 2016.06.28 (10:16) 사회
서울지하철 7호선 부천연장 구간의 출·퇴근 시간대 운행간격이 올해 연말쯤 단축된다.

28일 부천시와 인천시의 합의에 따르면 연말부터 전동차를 추가 투입해 출근시간대(오전 7∼9시) 운행 간격은 6분→ 4분, 퇴근 시간대(오후 6∼8시) 운행 간격은 8분→ 6분으로 각각 줄어든다.

또 인천시 버스 노선체계가 전면 개편됨에 따라 7월 말부터 20·24·37번 등 3개 인천버스 노선이 부천까지 연장 운행된다.

출퇴근 시간대 교통체증이 심한 경인국철 송내역 남부광장의 교통 흐름 개선을 위해 광역 환승시설을 설치하는 등의 방안도 추진된다.

두 도시는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인천∼부천 구간의 지·정체 완화 방안도 강구하기로 했다.

부천시는 28일 "양 도시의 합의로 교통망 인프라가 대폭 개선돼 시민의 교통편의와 도시경쟁력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 7호선 부천 구간, 출퇴근 시간 운행간격 연말에 단축
    • 입력 2016-06-28 10:16:36
    • 수정2016-06-28 10:16:48
    사회
서울지하철 7호선 부천연장 구간의 출·퇴근 시간대 운행간격이 올해 연말쯤 단축된다.

28일 부천시와 인천시의 합의에 따르면 연말부터 전동차를 추가 투입해 출근시간대(오전 7∼9시) 운행 간격은 6분→ 4분, 퇴근 시간대(오후 6∼8시) 운행 간격은 8분→ 6분으로 각각 줄어든다.

또 인천시 버스 노선체계가 전면 개편됨에 따라 7월 말부터 20·24·37번 등 3개 인천버스 노선이 부천까지 연장 운행된다.

출퇴근 시간대 교통체증이 심한 경인국철 송내역 남부광장의 교통 흐름 개선을 위해 광역 환승시설을 설치하는 등의 방안도 추진된다.

두 도시는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인천∼부천 구간의 지·정체 완화 방안도 강구하기로 했다.

부천시는 28일 "양 도시의 합의로 교통망 인프라가 대폭 개선돼 시민의 교통편의와 도시경쟁력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