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아빠 눈을 대신해…부녀의 출근길
입력 2016.06.28 (20:41) 수정 2016.06.28 (21:01)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시각장애가 있는 아빠의 눈을 대신해 매일 출퇴근을 함께하는 소녀가 있습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리포트>

여자 어린이가 험한 산길을 앞장서고, 아빠가 그 뒤를 따라갑니다.

행여 뒤따라오는 아빠가 넘어질까 천천히 걸음을 옮기는 아이는?

필리핀에 사는 올해 5살 된 제니인데요.

한창 친구들과 뛰어놀 나이지만, 코코넛 농장에서 일하는 아빠의 눈을 대신해 매일 출퇴근길을 함께 한다고 합니다.

아빠는 코코넛 열매를 따는 일로 가족의 생계를 책임지고 있는데요.

아빠의 손발이 돼 주는 야무진 딸 덕분에 세상 부러울 것 없다고 합니다.
  • [글로벌24 브리핑] 아빠 눈을 대신해…부녀의 출근길
    • 입력 2016-06-28 20:43:36
    • 수정2016-06-28 21:01:27
    글로벌24
<앵커 멘트>

글로벌 브리핑입니다.

시각장애가 있는 아빠의 눈을 대신해 매일 출퇴근을 함께하는 소녀가 있습니다.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리포트>

여자 어린이가 험한 산길을 앞장서고, 아빠가 그 뒤를 따라갑니다.

행여 뒤따라오는 아빠가 넘어질까 천천히 걸음을 옮기는 아이는?

필리핀에 사는 올해 5살 된 제니인데요.

한창 친구들과 뛰어놀 나이지만, 코코넛 농장에서 일하는 아빠의 눈을 대신해 매일 출퇴근길을 함께 한다고 합니다.

아빠는 코코넛 열매를 따는 일로 가족의 생계를 책임지고 있는데요.

아빠의 손발이 돼 주는 야무진 딸 덕분에 세상 부러울 것 없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