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귀농 인구 11% 증가…서귀포 1위
입력 2016.06.30 (17:13) 수정 2016.06.30 (17:43)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해 농사를 짓기 위해 귀농한 인구는 만 2천 100여 명으로 전년보다 11퍼센트 증가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 등의 집계 결과 시군별로는 제주 서귀포시 귀농자가 212명으로 가장 많았고, 제주시와 경남 밀양시가 뒤를 이었습니다.

귀농가구의 평균 농작물 재배면적은 0.45ha였습니다.
  • 지난해 귀농 인구 11% 증가…서귀포 1위
    • 입력 2016-06-30 17:15:10
    • 수정2016-06-30 17:43:09
    뉴스 5
지난해 농사를 짓기 위해 귀농한 인구는 만 2천 100여 명으로 전년보다 11퍼센트 증가했습니다.

농림축산식품부 등의 집계 결과 시군별로는 제주 서귀포시 귀농자가 212명으로 가장 많았고, 제주시와 경남 밀양시가 뒤를 이었습니다.

귀농가구의 평균 농작물 재배면적은 0.45ha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