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 낮부터 장맛비…중부 최고 150mm
입력 2016.07.01 (06:02) 수정 2016.07.01 (08:05)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오늘 낮에 서쪽 지역부터 다시 장맛비가 내리겠습니다.

특히 중부와 서해안 일부 지역에는 최고 150mm가 넘는 집중호우가 예보돼 대비가 필요합니다.

보도에 이정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남쪽 먼 바다에 머물던 장마전선이 다시 북상하기 시작했습니다.

서해상까지 다가온 비구름이 낮부터 내륙으로 들어오기 시작하겠고, 오후에는 전국에 비를 뿌릴 전망입니다.

특히 강한 비 구름이 들어오는 오늘 밤에는 중부와 서해안 곳곳에 호우특보가 내려질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까지 중부 지방과 일부 서해안에 50에서 많게는 150mm 이상, 그 밖의 지역에도 20에서 8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인터뷰> 윤익상(기상청 예보분석관) : "장마전선 상에서 발달한 저기압 전면으로 많은 수증기가 유입되면서 전국에 많은 비가 내리겠습니다."

기상청은 한 시간에 20mm가 넘는 강한 비가 오는 곳도 있겠다며 비 피해 없도록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비가 오는 동안 벼락이 치고 바람도 매우 강하게 불 것으로 보여 시설물 관리에도 주의가 필요합니다.

장마전선은 내일 오후부터 남쪽으로 내려가 일요일인 모레까지는 주로 남부 지방에 비를 뿌리겠습니다.

그러나 다음 주 초에 다시 중부 지방까지 북상해 전국에 비를 내리겠고, 다음 주 중반까지는 장마전선이 한반도를 오르내리며 국지적으로 많은 비를 뿌리겠다고 기상청은 내다봤습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 오늘 낮부터 장맛비…중부 최고 150mm
    • 입력 2016-07-01 06:03:45
    • 수정2016-07-01 08:05:42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오늘 낮에 서쪽 지역부터 다시 장맛비가 내리겠습니다.

특히 중부와 서해안 일부 지역에는 최고 150mm가 넘는 집중호우가 예보돼 대비가 필요합니다.

보도에 이정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남쪽 먼 바다에 머물던 장마전선이 다시 북상하기 시작했습니다.

서해상까지 다가온 비구름이 낮부터 내륙으로 들어오기 시작하겠고, 오후에는 전국에 비를 뿌릴 전망입니다.

특히 강한 비 구름이 들어오는 오늘 밤에는 중부와 서해안 곳곳에 호우특보가 내려질 것으로 보입니다.

내일까지 중부 지방과 일부 서해안에 50에서 많게는 150mm 이상, 그 밖의 지역에도 20에서 80mm의 비가 예상됩니다.

<인터뷰> 윤익상(기상청 예보분석관) : "장마전선 상에서 발달한 저기압 전면으로 많은 수증기가 유입되면서 전국에 많은 비가 내리겠습니다."

기상청은 한 시간에 20mm가 넘는 강한 비가 오는 곳도 있겠다며 비 피해 없도록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비가 오는 동안 벼락이 치고 바람도 매우 강하게 불 것으로 보여 시설물 관리에도 주의가 필요합니다.

장마전선은 내일 오후부터 남쪽으로 내려가 일요일인 모레까지는 주로 남부 지방에 비를 뿌리겠습니다.

그러나 다음 주 초에 다시 중부 지방까지 북상해 전국에 비를 내리겠고, 다음 주 중반까지는 장마전선이 한반도를 오르내리며 국지적으로 많은 비를 뿌리겠다고 기상청은 내다봤습니다.

KBS 뉴스 이정훈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