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시간 단속에 고속도로 음주운전 70명 적발”
입력 2016.07.01 (13:20) 수정 2016.07.01 (13:26) 사회
경기남부경찰청은 음주운전 근절을 위해 어제(6월 30일) 오후 10시부터 2시간 동안 관내 고속도로 요금소 56곳에서 음주운전 단속을 벌인 결과 70명이 적발됐다고 밝혔다.

적발된 음주 운전자는 면허 취소 수준(혈중 알코올농도 0.1% 이상) 21명, 면허 정지 수준(0.05% 이상 0.1% 미만) 42명, 채혈 요구 7명이다.

가장 많은 인원이 적발된 곳은 경부고속도로 서울요금소와 판교나들목으로 각각 7명씩 단속됐다.

경찰은 며칠 전부터 언론을 통해 단속을 예고했었다.

경기도 내 고속도로 음주 교통사고는 2013년 147건에서 2014년 161건, 지난해 181건 등으로 매년 증가 추세다.
  • “2시간 단속에 고속도로 음주운전 70명 적발”
    • 입력 2016-07-01 13:20:24
    • 수정2016-07-01 13:26:51
    사회
경기남부경찰청은 음주운전 근절을 위해 어제(6월 30일) 오후 10시부터 2시간 동안 관내 고속도로 요금소 56곳에서 음주운전 단속을 벌인 결과 70명이 적발됐다고 밝혔다.

적발된 음주 운전자는 면허 취소 수준(혈중 알코올농도 0.1% 이상) 21명, 면허 정지 수준(0.05% 이상 0.1% 미만) 42명, 채혈 요구 7명이다.

가장 많은 인원이 적발된 곳은 경부고속도로 서울요금소와 판교나들목으로 각각 7명씩 단속됐다.

경찰은 며칠 전부터 언론을 통해 단속을 예고했었다.

경기도 내 고속도로 음주 교통사고는 2013년 147건에서 2014년 161건, 지난해 181건 등으로 매년 증가 추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