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야, ‘불체포특권 포기’ 사실상 합의
입력 2016.07.01 (17:08) 수정 2016.07.01 (17:49)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여야 3당이 국회의원의 대표적 특권으로 거론돼 온 '불체포 특권'의 포기에 사실상 합의했습니다.

정세균 국회의장과 여야 3당 원내대표는 어젯밤 회동에서 의원 체포동의안이 국회 본회의에 보고된 지 72시간 동안 표결을 하지 못하면 자동 폐기되는 규정을 없애자는데 뜻을 모았습니다.

또 국회의장 직속으로 국회의원 특권 내려놓기를 위한 자문 기구를 설치하는데도 합의했습니다.
  • 여야, ‘불체포특권 포기’ 사실상 합의
    • 입력 2016-07-01 17:13:56
    • 수정2016-07-01 17:49:45
    뉴스 5
여야 3당이 국회의원의 대표적 특권으로 거론돼 온 '불체포 특권'의 포기에 사실상 합의했습니다.

정세균 국회의장과 여야 3당 원내대표는 어젯밤 회동에서 의원 체포동의안이 국회 본회의에 보고된 지 72시간 동안 표결을 하지 못하면 자동 폐기되는 규정을 없애자는데 뜻을 모았습니다.

또 국회의장 직속으로 국회의원 특권 내려놓기를 위한 자문 기구를 설치하는데도 합의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