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인, 페루 폭포서 셀카 찍다 추락 숨져
입력 2016.07.05 (06:35) 수정 2016.07.05 (07:39)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 관광객 한 명이 페루 곡타 폭포에서 셀카를 찍다가 떨어져 사망했습니다.

페루 경찰은 현지 시간 어제, 세계에서 15번째로 높은 곡타 폭포에 떨어진 한국 관광객 김모씨의 시신을 수습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씨는 지난달 29일 곡타폭포에서 폭포를 배경으로 더 좋은 셀카를 찍으려다 폭포로 떨어져 실종됐습니다.
  • 한국인, 페루 폭포서 셀카 찍다 추락 숨져
    • 입력 2016-07-05 06:52:24
    • 수정2016-07-05 07:39:32
    뉴스광장 1부
한국 관광객 한 명이 페루 곡타 폭포에서 셀카를 찍다가 떨어져 사망했습니다.

페루 경찰은 현지 시간 어제, 세계에서 15번째로 높은 곡타 폭포에 떨어진 한국 관광객 김모씨의 시신을 수습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씨는 지난달 29일 곡타폭포에서 폭포를 배경으로 더 좋은 셀카를 찍으려다 폭포로 떨어져 실종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