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진강 필승교 수위 1m 넘어…상황 주시
입력 2016.07.05 (08:50) 사회
오늘(5일) 새벽 경기도 연천 지역에 많은 비가 내리며 임진강 횡산수위국(필승교) 수위가 오전 8시 관심단계인 1m를 넘어섰다.

연천군과 한국수자원공사 임진강건설단에 따르면 오전 8시 현재 횡산수위국 수위는 1.01m, 횡산수위국 10㎞ 하류에 있는 군남홍수조절댐 저수위는 24.46m를 기록했다.

횡산수위국 수위는 오전 2시 40분까지 0.48m를 유지했지만 새벽 임진강 상류지역에 많은 비가 내리며 수위가 상승했다.

군남댐 저수위도 어제(4일) 밤 11시 30분 23.62m였지만 이후 높아지고 있다. 초당 유입량이 289t으로, 방류량 234t 보다 많아 수위는 계속 높아질 전망이다.

횡산수위국 수위가 1m를 돌파함에 따라 연천군과 군남댐상황실, 군부대는 상황을 예의주시하며 대응태세에 돌입했다.

군남댐∼임진교∼장남교 강둑에 설치된 15개 경보시설을 통해 대피방송을 하는 한편 어민과 주민 등에게도 문자메시지를 전송했다.

재난 관련 필수요원도 비상소집돼 하천 주변 순찰에 나섰다.

연천지역에는 이날 오전 3∼4시 28.5㎜의 비가 내리는 등 지난 4일부터 109㎜의 비가 내렸다.

연천군 관계자는 "횡산수위국 수위가 1m를 넘어서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경고방송을 하는 등 매뉴얼에 따라 대응하고 있다"고 말했다.
  • 임진강 필승교 수위 1m 넘어…상황 주시
    • 입력 2016-07-05 08:50:44
    사회
오늘(5일) 새벽 경기도 연천 지역에 많은 비가 내리며 임진강 횡산수위국(필승교) 수위가 오전 8시 관심단계인 1m를 넘어섰다.

연천군과 한국수자원공사 임진강건설단에 따르면 오전 8시 현재 횡산수위국 수위는 1.01m, 횡산수위국 10㎞ 하류에 있는 군남홍수조절댐 저수위는 24.46m를 기록했다.

횡산수위국 수위는 오전 2시 40분까지 0.48m를 유지했지만 새벽 임진강 상류지역에 많은 비가 내리며 수위가 상승했다.

군남댐 저수위도 어제(4일) 밤 11시 30분 23.62m였지만 이후 높아지고 있다. 초당 유입량이 289t으로, 방류량 234t 보다 많아 수위는 계속 높아질 전망이다.

횡산수위국 수위가 1m를 돌파함에 따라 연천군과 군남댐상황실, 군부대는 상황을 예의주시하며 대응태세에 돌입했다.

군남댐∼임진교∼장남교 강둑에 설치된 15개 경보시설을 통해 대피방송을 하는 한편 어민과 주민 등에게도 문자메시지를 전송했다.

재난 관련 필수요원도 비상소집돼 하천 주변 순찰에 나섰다.

연천지역에는 이날 오전 3∼4시 28.5㎜의 비가 내리는 등 지난 4일부터 109㎜의 비가 내렸다.

연천군 관계자는 "횡산수위국 수위가 1m를 넘어서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경고방송을 하는 등 매뉴얼에 따라 대응하고 있다"고 말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