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 상장기업 지난해 순이익 8천억원 감소
입력 2016.07.05 (14:55) 사회
인천지역 유가증권 및 코스닥 상장기업들의 지난해 순이익이 크게 줄었다.

인천상공회의소가 5일 발표한 '2015년 인천지역 상장기업 영업실적'에 따르면 거래정지기업 3곳을 제외한 69개 기업의 순이익은 3천945억 원으로 2014년(1조2천84억 원)보다 8천139억원 감소했다.

순이익률은 전년(7%) 대비 0.4%포인트 감소한 6.6%를 기록했다.

전체 매출액은 38조6천584억 원으로 전년 대비 15.5%(5조9천918억 원), 영업이익은 2조5천579억 원으로 11%(2천818억 원) 각각 증가했다.

부채는 총 38조6천286억 원으로 2014년보다 4.4% 늘었다.

69개 기업 가운데 흑자를 낸 곳은 52개, 적자를 낸 곳은 17개였다.

상위 10대 기업의 매출규모는 29조5천962억 원으로 전체 인천 상장기업 매출액의 76.6%에 달했다.

인천 상장기업의 시가총액은 28조6천810억 원으로 6개 광역시 가운데 대전에 이어 2위였다.
  • 인천 상장기업 지난해 순이익 8천억원 감소
    • 입력 2016-07-05 14:55:17
    사회
인천지역 유가증권 및 코스닥 상장기업들의 지난해 순이익이 크게 줄었다.

인천상공회의소가 5일 발표한 '2015년 인천지역 상장기업 영업실적'에 따르면 거래정지기업 3곳을 제외한 69개 기업의 순이익은 3천945억 원으로 2014년(1조2천84억 원)보다 8천139억원 감소했다.

순이익률은 전년(7%) 대비 0.4%포인트 감소한 6.6%를 기록했다.

전체 매출액은 38조6천584억 원으로 전년 대비 15.5%(5조9천918억 원), 영업이익은 2조5천579억 원으로 11%(2천818억 원) 각각 증가했다.

부채는 총 38조6천286억 원으로 2014년보다 4.4% 늘었다.

69개 기업 가운데 흑자를 낸 곳은 52개, 적자를 낸 곳은 17개였다.

상위 10대 기업의 매출규모는 29조5천962억 원으로 전체 인천 상장기업 매출액의 76.6%에 달했다.

인천 상장기업의 시가총액은 28조6천810억 원으로 6개 광역시 가운데 대전에 이어 2위였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