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윤현민, 악에 물들어가는 의사 현석주
입력 2016.07.20 (10:09) TV특종
악에 물들어가는 윤현민과 감정에 눈 떠가는 장혁이 본격적으로 라이벌 구도를 형성한다.

뷰티풀 마인드에서 윤현민은 냉정한 현실 앞에 무너지며 좋은 사람이 아닌 좋은 의사의 길을 택한 현석주의 모습을 완벽하게 표현해냈다. 18일 방송분에서는 현석주가 계진성(박소담)과의 약속을 깨고 줄기세포 연구가 성공했다는 거짓말을 했던 진짜 이유가 밝혀지며 충격을 안겼다.

현석주는 오랫동안 이건명(허준호), 채순호(이재룡)와 함께 연구했던 재생의료 프로젝트에 관한 기자회견에서 임상실험에 성공했냐는 질문에 "2차, 3차 임상에서 환자들 모두 주목할 만한 치료성과를 거뒀고 안전하게 식약처 허가기준을 모두 통과했다"라고 거짓 발표했다.

현석주의 이러한 허를 찌르는 반전 변화에는 그를 분노하고 갈등하게 했던 채순호가 있었다. 채순호는 그의 동기인 김윤경(심이영)의 딸 지안이 결국 세상을 뜨자 힘들어하는 현석주에게 "우리 연구는 성공했고 세상에는 장기이식 말곤 방법이 없는 수많은 지안이가 새로운 희망을 애타게 기다리고 있다"라며 "넌 여전히 선하고 정의롭고 좋은 사람이 되는 것만 중요한 거냐?"라며 악마의 속삭임으로 석주를 회유한 것.

결국 누구보다 뜨거운 심장을 지닌 선한 의사로 그려졌던 현석주는 좋은 사람이 되길 포기하고 세상과 타협, 줄기세포 치료제를 기적과 희망이 아닌 하나의 거대한 상품이라 차갑게 말하며 본격적으로 악인의 길로 들어섰다.

윤현민은 드라마 초반 인간적이고 바른 의사 현석주로 계진성과 더불어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홀렸던 인물. 그러나 끊임없는 사건에 휘말리면서 결국 안타까운 현실에 무릎을 꿇은 현석주로 변해가며 점점 웃음기를 버리고 날 선 눈빛과 차가운 표정을 갖게 됐다.
  • 윤현민, 악에 물들어가는 의사 현석주
    • 입력 2016-07-20 10:09:40
    TV특종
악에 물들어가는 윤현민과 감정에 눈 떠가는 장혁이 본격적으로 라이벌 구도를 형성한다.

뷰티풀 마인드에서 윤현민은 냉정한 현실 앞에 무너지며 좋은 사람이 아닌 좋은 의사의 길을 택한 현석주의 모습을 완벽하게 표현해냈다. 18일 방송분에서는 현석주가 계진성(박소담)과의 약속을 깨고 줄기세포 연구가 성공했다는 거짓말을 했던 진짜 이유가 밝혀지며 충격을 안겼다.

현석주는 오랫동안 이건명(허준호), 채순호(이재룡)와 함께 연구했던 재생의료 프로젝트에 관한 기자회견에서 임상실험에 성공했냐는 질문에 "2차, 3차 임상에서 환자들 모두 주목할 만한 치료성과를 거뒀고 안전하게 식약처 허가기준을 모두 통과했다"라고 거짓 발표했다.

현석주의 이러한 허를 찌르는 반전 변화에는 그를 분노하고 갈등하게 했던 채순호가 있었다. 채순호는 그의 동기인 김윤경(심이영)의 딸 지안이 결국 세상을 뜨자 힘들어하는 현석주에게 "우리 연구는 성공했고 세상에는 장기이식 말곤 방법이 없는 수많은 지안이가 새로운 희망을 애타게 기다리고 있다"라며 "넌 여전히 선하고 정의롭고 좋은 사람이 되는 것만 중요한 거냐?"라며 악마의 속삭임으로 석주를 회유한 것.

결국 누구보다 뜨거운 심장을 지닌 선한 의사로 그려졌던 현석주는 좋은 사람이 되길 포기하고 세상과 타협, 줄기세포 치료제를 기적과 희망이 아닌 하나의 거대한 상품이라 차갑게 말하며 본격적으로 악인의 길로 들어섰다.

윤현민은 드라마 초반 인간적이고 바른 의사 현석주로 계진성과 더불어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홀렸던 인물. 그러나 끊임없는 사건에 휘말리면서 결국 안타까운 현실에 무릎을 꿇은 현석주로 변해가며 점점 웃음기를 버리고 날 선 눈빛과 차가운 표정을 갖게 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