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동고속도로 5중 추돌사고로 숨진 4명 발인 엄수
입력 2016.07.20 (13:04) 사회
영동고속도로 5중 추돌사고로 숨진 20대 여성 4명의 발인이 20일 오전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의 한 장례식장에서 치러졌다.

친구 사이인 이들은 사고 이후 이곳에 함께 안치됐고, 발인은 한 시간여에 걸쳐 차례대로 엄수됐다.

이씨 등은 경기도의 한 추모공원에 나란히 안장돼 영면에 들어갔다.

이들은 지난 16일 강원도 강릉으로 피서를 갔다가 다음날 용인으로 돌아오던 중 강원도 평창군 용평면 영동고속도로 봉평 터널 입구에서 5중 추돌사고를 당해 숨졌다.

경찰은 당시 사고로 코뼈 등을 다쳐 입원 치료 중인 관광버스 운전자 방모(57)씨를 방문 조사한 뒤 교통사고처리 특례법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 신청을 검토할 방침이다.
  • 영동고속도로 5중 추돌사고로 숨진 4명 발인 엄수
    • 입력 2016-07-20 13:04:34
    사회
영동고속도로 5중 추돌사고로 숨진 20대 여성 4명의 발인이 20일 오전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의 한 장례식장에서 치러졌다.

친구 사이인 이들은 사고 이후 이곳에 함께 안치됐고, 발인은 한 시간여에 걸쳐 차례대로 엄수됐다.

이씨 등은 경기도의 한 추모공원에 나란히 안장돼 영면에 들어갔다.

이들은 지난 16일 강원도 강릉으로 피서를 갔다가 다음날 용인으로 돌아오던 중 강원도 평창군 용평면 영동고속도로 봉평 터널 입구에서 5중 추돌사고를 당해 숨졌다.

경찰은 당시 사고로 코뼈 등을 다쳐 입원 치료 중인 관광버스 운전자 방모(57)씨를 방문 조사한 뒤 교통사고처리 특례법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 신청을 검토할 방침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