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대호, 4G 연속 무안타…타율 0.275
입력 2016.07.20 (14:20) 수정 2016.07.20 (14:26) 연합뉴스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의 침묵이 길어지고 있다.

이대호는 2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 세이프코 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홈경기에 5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에 3타수 무안타 1볼넷에 그쳤다.

16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경기에서 4타수 2안타를 기록하며 기분 좋게 후반기를 시작했던 이대호는 이후 4경기에서 무안타로 침묵했다.

이대호는 2회 첫 타석에서 화이트삭스 좌완 선발 호세 퀸타나의 시속 127㎞ 커브에 속아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4회에는 차분하게 볼넷을 골랐다.

하지만 안타는 끝내 나오지 않았다.

이대호는 6회말 무사 1루 기회 풀 카운트(3볼-2스트라이크) 퀸타나의 시속 148㎞ 투심 패스트볼이 스트라이크존을 통과하는 걸 그대로 지켜봐 루킹 삼진을 당했다.

8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상대 우완 불펜 네이트 존스의 투심을 받아쳤으나 3루 땅볼로 물러났다.

시애틀은 화이트삭스 1루수가 이대호를 태그하지 못했다고 비디오판독을 요청했으나, 판정은 번복되지 않았다.

이대호의 시즌 타율은 0.279에서 0.275(193타수 53안타)로 떨어졌다. 후반기 타율은 0.125(16타수 2안타)다.

시애틀은 이날 1-6으로 패했다.

화이트삭스는 2회초 브렛 로리의 좌월 솔로포로 선취점을 뽑았다. 시애틀은 4회 로빈슨 카노의 솔로포로 응수했다.

팽팽하던 승부의 추는 7회초 화이트삭스 쪽으로 기울었다.

선두타자로 나선 멜키 카브레라가 좌월 솔로 아치를 그렸고, J.B. 수크가 1타점 중전 적시타로 추가점을 냈다.

9회초 토드 프레이저의 투런포가 터지면서 화이트삭스는 승리를 확신했다.
  • 이대호, 4G 연속 무안타…타율 0.275
    • 입력 2016-07-20 14:20:23
    • 수정2016-07-20 14:26:09
    연합뉴스
이대호(34·시애틀 매리너스)의 침묵이 길어지고 있다.

이대호는 2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 세이프코 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홈경기에 5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에 3타수 무안타 1볼넷에 그쳤다.

16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경기에서 4타수 2안타를 기록하며 기분 좋게 후반기를 시작했던 이대호는 이후 4경기에서 무안타로 침묵했다.

이대호는 2회 첫 타석에서 화이트삭스 좌완 선발 호세 퀸타나의 시속 127㎞ 커브에 속아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4회에는 차분하게 볼넷을 골랐다.

하지만 안타는 끝내 나오지 않았다.

이대호는 6회말 무사 1루 기회 풀 카운트(3볼-2스트라이크) 퀸타나의 시속 148㎞ 투심 패스트볼이 스트라이크존을 통과하는 걸 그대로 지켜봐 루킹 삼진을 당했다.

8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상대 우완 불펜 네이트 존스의 투심을 받아쳤으나 3루 땅볼로 물러났다.

시애틀은 화이트삭스 1루수가 이대호를 태그하지 못했다고 비디오판독을 요청했으나, 판정은 번복되지 않았다.

이대호의 시즌 타율은 0.279에서 0.275(193타수 53안타)로 떨어졌다. 후반기 타율은 0.125(16타수 2안타)다.

시애틀은 이날 1-6으로 패했다.

화이트삭스는 2회초 브렛 로리의 좌월 솔로포로 선취점을 뽑았다. 시애틀은 4회 로빈슨 카노의 솔로포로 응수했다.

팽팽하던 승부의 추는 7회초 화이트삭스 쪽으로 기울었다.

선두타자로 나선 멜키 카브레라가 좌월 솔로 아치를 그렸고, J.B. 수크가 1타점 중전 적시타로 추가점을 냈다.

9회초 토드 프레이저의 투런포가 터지면서 화이트삭스는 승리를 확신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