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버스끼리 충돌해 상가·인도 돌진…22명 부상
입력 2016.07.20 (19:08) 수정 2016.07.20 (19:57)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경기도에선 시내 교차로 한복판에서 버스 2대가 충돌하면서 상가와 인도로 돌진하는 아찔한 사고가 일어났습니다.

버스 승객과 상가에 있던 직원 등 22명이 다쳤습니다.

송형국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교차로를 직각으로 지나던 버스 2대가 속도를 줄이지 못한 채 부딪힙니다.

시내버스가 정지 신호를 무시한 채 달리다 시외버스를 들이받은 겁니다.

부딪힌 버스 2대는 함께 인도 쪽으로 밀려가다 1대는 곧장 상가를 덮쳤습니다.

시내버스는 보도 블럭과 신호등을 들이받고서야 멈췄습니다.

충격과 함께 차창 앞유리가 부서지면서 그대로 떨어져나갔습니다.

<인터뷰> 목격자 : "(시내버스가) 직진으로 달려오고 그리고 저쪽 교차로니까 저쪽에서 오던 버스의 앞쪽으로 싹 간 거예요. 그래가지고 부딪힌 거예요."

버스가 돌진한 식당 2곳은 가게 전면 유리는 물론 내부 벽과 집기들까지 부서졌습니다.

상가를 들이받은 시외버스의 한쪽 면은 절반 가까이 건물 안쪽으로 밀려들어갔습니다.

이 사고로 두 버스에 타고 있던 승객과 운전자 20명과 식당 직원 2명이 다쳤습니다.

경찰은 주변 CCTV 등 영상을 확보해 조사한 결과 시내버스 운전자가 신호를 위반한 사실을 확인하고 조사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송형국입니다.
  • 버스끼리 충돌해 상가·인도 돌진…22명 부상
    • 입력 2016-07-20 19:12:05
    • 수정2016-07-20 19:57:31
    뉴스 7
<앵커 멘트>

경기도에선 시내 교차로 한복판에서 버스 2대가 충돌하면서 상가와 인도로 돌진하는 아찔한 사고가 일어났습니다.

버스 승객과 상가에 있던 직원 등 22명이 다쳤습니다.

송형국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교차로를 직각으로 지나던 버스 2대가 속도를 줄이지 못한 채 부딪힙니다.

시내버스가 정지 신호를 무시한 채 달리다 시외버스를 들이받은 겁니다.

부딪힌 버스 2대는 함께 인도 쪽으로 밀려가다 1대는 곧장 상가를 덮쳤습니다.

시내버스는 보도 블럭과 신호등을 들이받고서야 멈췄습니다.

충격과 함께 차창 앞유리가 부서지면서 그대로 떨어져나갔습니다.

<인터뷰> 목격자 : "(시내버스가) 직진으로 달려오고 그리고 저쪽 교차로니까 저쪽에서 오던 버스의 앞쪽으로 싹 간 거예요. 그래가지고 부딪힌 거예요."

버스가 돌진한 식당 2곳은 가게 전면 유리는 물론 내부 벽과 집기들까지 부서졌습니다.

상가를 들이받은 시외버스의 한쪽 면은 절반 가까이 건물 안쪽으로 밀려들어갔습니다.

이 사고로 두 버스에 타고 있던 승객과 운전자 20명과 식당 직원 2명이 다쳤습니다.

경찰은 주변 CCTV 등 영상을 확보해 조사한 결과 시내버스 운전자가 신호를 위반한 사실을 확인하고 조사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송형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