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ECB 부양책 없어 실망…혼조세 마감
입력 2016.07.22 (01:46) 국제
유럽의 주요 증시는 21일 유럽중앙은행(ECB)으로부터 기대했던 부양책이 나오지 않아 혼조세로 마감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전날보다 0.14% 오른 10.156.21로 장을 마쳤다.

프랑스 파리의 CAC 40지수는 0.08% 하락한 4,376.25를 나타냈다.

영국의 FTSE 100지수는 0.43% 빠진 6,699.89를 기록했다.

이날 ECB가 통화정책회의에서 금리동결을 결정했지만 기대했던 추가 양적완화 조처는 없었다.

다만 마리오 드라기 ECB 총재는 '브렉시트'로 인한 둔화가 나타나면 9월에 추가 양적완하 조처를 내놓을 수 있다는 가능성을 시사했다.
  • ECB 부양책 없어 실망…혼조세 마감
    • 입력 2016-07-22 01:46:53
    국제
유럽의 주요 증시는 21일 유럽중앙은행(ECB)으로부터 기대했던 부양책이 나오지 않아 혼조세로 마감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전날보다 0.14% 오른 10.156.21로 장을 마쳤다.

프랑스 파리의 CAC 40지수는 0.08% 하락한 4,376.25를 나타냈다.

영국의 FTSE 100지수는 0.43% 빠진 6,699.89를 기록했다.

이날 ECB가 통화정책회의에서 금리동결을 결정했지만 기대했던 추가 양적완화 조처는 없었다.

다만 마리오 드라기 ECB 총재는 '브렉시트'로 인한 둔화가 나타나면 9월에 추가 양적완하 조처를 내놓을 수 있다는 가능성을 시사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