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포켓몬 고’ 日 출시 임박…부산 ‘들썩’
입력 2016.07.22 (09:51) 수정 2016.07.22 (10:31)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증강현실 게임인 '포켓몬 고' 인기가 대단한데요.

우리나라에선 아직 정식 출시가 되지 않았지만, 일본 출시가 임박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일본과 가까운 부산에서도 특수를 기대하며 준비 작업이 한창입니다.

공웅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포켓몬 고 지도에서 일본 쓰시마와 같은 구역으로 분류될 가능성이 큰 부산.

이렇게 되면 게임이 출시되는 동시에 부산에서도 포켓몬을 잡을 수 있습니다.

일본 출시가 조만간 이뤄질 것으로 예상되면서 부산이 들썩이고 있습니다.

포켓몬 관광객을 잡기 위해 부산의 한 호텔은 베개와 이불은 물론, 벽지까지 포켓몬 캐릭터로 꾸몄습니다.

포토 존과 포켓몬 이름의 음식도 내놓을 예정입니다.

<인터뷰> 서희용(부산 OO호텔 총지배인) : "대중적으로 친숙한 포켓몬 캐릭터와 저희 호텔을 같이 융합해서 가족 단위 고객들에게 친숙한 호텔로 변모되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드물게 한국에서도 '포켓몬 고'를 할 수 있는 강원 지역과 부산 김해공항을 오가는 한 항공사는 인증사진을 보여주면 항공료도 반값으로 할인해줍니다.

부산시도 공무원을 속초에 파견해 벤치마킹에 나섰습니다.

<인터뷰> 하성태(부산시 콘텐츠협력팀장) : "포켓몬이 자주 출현하는 지역을 시 홈페이지에 안내하고, 숙박과 교통에 어려움이 예상되므로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여름 휴가철과 맞물린 포켓몬 고 특수.

벌써부터 부산이 들썩이고 있습니다.

KBS 뉴스 공웅조입니다.
  • “‘포켓몬 고’ 日 출시 임박…부산 ‘들썩’
    • 입력 2016-07-22 10:03:13
    • 수정2016-07-22 10:31:45
    930뉴스
<앵커 멘트>

증강현실 게임인 '포켓몬 고' 인기가 대단한데요.

우리나라에선 아직 정식 출시가 되지 않았지만, 일본 출시가 임박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일본과 가까운 부산에서도 특수를 기대하며 준비 작업이 한창입니다.

공웅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포켓몬 고 지도에서 일본 쓰시마와 같은 구역으로 분류될 가능성이 큰 부산.

이렇게 되면 게임이 출시되는 동시에 부산에서도 포켓몬을 잡을 수 있습니다.

일본 출시가 조만간 이뤄질 것으로 예상되면서 부산이 들썩이고 있습니다.

포켓몬 관광객을 잡기 위해 부산의 한 호텔은 베개와 이불은 물론, 벽지까지 포켓몬 캐릭터로 꾸몄습니다.

포토 존과 포켓몬 이름의 음식도 내놓을 예정입니다.

<인터뷰> 서희용(부산 OO호텔 총지배인) : "대중적으로 친숙한 포켓몬 캐릭터와 저희 호텔을 같이 융합해서 가족 단위 고객들에게 친숙한 호텔로 변모되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드물게 한국에서도 '포켓몬 고'를 할 수 있는 강원 지역과 부산 김해공항을 오가는 한 항공사는 인증사진을 보여주면 항공료도 반값으로 할인해줍니다.

부산시도 공무원을 속초에 파견해 벤치마킹에 나섰습니다.

<인터뷰> 하성태(부산시 콘텐츠협력팀장) : "포켓몬이 자주 출현하는 지역을 시 홈페이지에 안내하고, 숙박과 교통에 어려움이 예상되므로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여름 휴가철과 맞물린 포켓몬 고 특수.

벌써부터 부산이 들썩이고 있습니다.

KBS 뉴스 공웅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