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호 위반 사설구급차와 승용차 충돌…2명 부상
입력 2016.07.22 (17:28) 사회
교통신호를 무시하고 달리던 사설 구급차가 승용차와 충돌했다.

21일 저녁 8시 25분, 대구 수성구 상동의 한 교차로에서 사설 구급차와 승용차가 충돌했다.

이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안모(39) 씨와 구급차에 탔던 구조사 박모 씨가 다쳤다.

경찰 조사 결과 사설 구급차가 빨간불을 무시하고 달리다, 오른쪽에서 직진하던 코란도 승용차와 부딪히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드러났다.

사고 당시 구급차는 사이렌을 켠 상태였지만, 환자는 없었다.

경찰 조사에서 구급차 운전자 이모(41) 씨는 "정신질환 환자를 이송하기 위해 급히 다른 직원을 데리러 가던 길이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 적용을 검토 중이며, 피해자 조사 후 사설 구급차 운전자 이 씨의 입건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 신호 위반 사설구급차와 승용차 충돌…2명 부상
    • 입력 2016-07-22 17:28:42
    사회
교통신호를 무시하고 달리던 사설 구급차가 승용차와 충돌했다.

21일 저녁 8시 25분, 대구 수성구 상동의 한 교차로에서 사설 구급차와 승용차가 충돌했다.

이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안모(39) 씨와 구급차에 탔던 구조사 박모 씨가 다쳤다.

경찰 조사 결과 사설 구급차가 빨간불을 무시하고 달리다, 오른쪽에서 직진하던 코란도 승용차와 부딪히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드러났다.

사고 당시 구급차는 사이렌을 켠 상태였지만, 환자는 없었다.

경찰 조사에서 구급차 운전자 이모(41) 씨는 "정신질환 환자를 이송하기 위해 급히 다른 직원을 데리러 가던 길이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혐의 적용을 검토 중이며, 피해자 조사 후 사설 구급차 운전자 이 씨의 입건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