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원지검, ‘뇌물 혐의’ 전 파주시장 자택 압수수색
입력 2016.07.22 (17:36) 사회
수원지검 특수부는 이 모 전 파주시장이 재임 시절 뒷돈을 받은 정황을 포착하고 자택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뇌물수수 혐의로 이 씨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오늘 오전 집행했다.

이 씨는 지역의 한 업체에 대해 사업상 편의를 봐주고 금품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 관계자는 "수사 초기 단계라 어떤 사업을 하던 업자가 얼마를 뇌물로 줬는지 등에 대해 구체적으로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 수원지검, ‘뇌물 혐의’ 전 파주시장 자택 압수수색
    • 입력 2016-07-22 17:36:09
    사회
수원지검 특수부는 이 모 전 파주시장이 재임 시절 뒷돈을 받은 정황을 포착하고 자택 등에 대한 압수수색을 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뇌물수수 혐의로 이 씨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오늘 오전 집행했다.

이 씨는 지역의 한 업체에 대해 사업상 편의를 봐주고 금품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 관계자는 "수사 초기 단계라 어떤 사업을 하던 업자가 얼마를 뇌물로 줬는지 등에 대해 구체적으로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